IT DONGA

[KIMES 2017] 인바디, 접근성 높은 건강관리 시스템 만든다

이상우

[IT동아 이상우 기자] 2017년 3월 16일, 코엑스에서 '국제 의료기기 병원설비 전시회(이하 KIMES 2017)'가 열렸다. 올해로 33회를 맞는 이번 행사에는 국내 579개 업체를 비롯해, 미국, 중국, 독일, 일본, 대만, 영국, 이탈리아, 스위스 등 41개국 1,292개의 업체가 참가해 첨단의료기기, 병원설비, 의료정보시스템, 헬스케어 및 재활기기, 의료관련용품 등을 전시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일반적인 의료기기나 병원설비뿐만 아니라 IT와 융합한 서비스나 제품도 소개돼 눈길을 끈다.

KIMES 2017

체성분 측정 솔루션의 대명사와도 같은 인바디도 이번 KIMES 2017에 참가해 자사의 제품과 서비스를 소개했다. 무인건강관리 시스템 인바디 셀프케어는 의사나 전문가가 없어도 사용자가 스스로 자신의 건강 상태를 측정하고 결과를 확인할 수 있게 해주는 시스템이다. 체성분 구성은 물론, 신장이나 체중, 혈압 등을 모두 직접 체크할 수 있으며, 회원카드나 휴대전화 번호 등으로 로그인하면 개인의 결과나 누적 데이터를 웹 페이지 및 이메일 등을 통해 확인할 수도 있다. 여기에는 각 검사 결과와 해설이 포함돼 있어, 일반인도 자신의 기초적인 건강 상태를 쉽게 파악할 수 있다.

인바디 셀프캐어 시스템

이러한 서비스는 보건소 등 공공기관이나 건강검진기관은 물론, 아파트 단지, 기업내 휴게시설 등에서도 쉽게 도입해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낙상 사고 위험을 예측할 수 있는 분석 시스템도 선보였다. 인바디에 따르면 낙상 사고는 노인 네 명 중 한 명이 경험할 만큼 빈번해, 노인 건강을 위협하고 있다. 이에 따라 체성분 측정, 신체 균형 측정, 하지 근력 측정 등을 통해 노인의 낙상 위험도를 예측하고, 이를 통해 맞춤 처방을 제공하는 것이 이 시스템의 목표다.

인바디 부스

올해 초 출시 예정인 인바디 밴드2도 공개했다. 인바디 밴드는 체성분 분석 기능을 갖춘 웨어러블 기기로, 이를 통해 언제 어디서나 자신의 근육량, 체지방, 체질량지수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운동량 추적 기능이나 수면 패턴 분석 기능 등도 갖췄다. 이번에 공개한 인바디 밴드2는 체성분 분석 기능을 강화했으며, 이밖에도 12가지 운동 동작을 인식하고, 개인에 맞는 운동 종류를 설정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됐다.

인바디 밴드2

글 / IT동아 이상우(lswo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