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SK텔레콤, 국민 안전 돕는다

윤리연

2013년 1월 17일, SK텔레콤이 소방방재청에서 실시하는 LTE 재난문자방송서비스(Cell Broadcasting Service, 이하 재난문자방송서비스)를 국내 이동통신사 중 가장 먼저 제공한다고 밝혔다. 재난문자방송서비스는 태풍/집중호우/폭설 등 대형 재난 발생 시 소방방재청이 무료로 발송하는 방송형 공익 문자서비스다.

재난문자방송서비스는 지난해 2월 관련법(재난문자방송 수신기능 의무화를 위한 재난 및 안전관리기본법) 개정으로 올해부터 출시되는 모든 LTE 단말기에 해당 기능을 의무적으로 제공토록 되어있다. 하지만, 아직까지 신규 출시 단말기가 없어 실제 서비스는 운영되지 않고 있었다.

이에 SK텔레콤은 팬택과 기존에 출시한 ‘베가R3’에 재난문자방송서비스를 지원했다. 해당 서비스는 업그레이드 된 베가R3부터 제공한다. 기존 해당 단말 보유 고객은 안드로이드 업그레이드(1.41 버전) 후 이용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향후 출시하는 모든 LTE 단말기에 재난문자방송서비스 기능을 탑재하는 한편 다양한 관련 기능 개발에도 힘쓸 계획이다.

글 / IT동아 윤리연(yoolii@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