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서평] 유튜브 영화채널 1위 유튜버의 고백, '고몽'의 <유튜브이야기>

이문규

[IT동아]

서점가에는 지금, '유튜브/유튜버', '크리에이터', 'BJ', '영상제작' 등 영상 콘텐츠 제작/운영 관련 새 책이 매일 쌓이고 있다. 몇몇 인기 유튜버는 베스트셀러 저자 혹은 방송/강연자로 활동할 만큼 대중적인 인기를 얻기도 한다. 이처럼 엄청난 수익과 대중적 인기를 모두 얻고 있는 이들은 거의 모두, 지금의 위치에 오르기까지 고민과 걱정, 도전과 시도, 좌절과 극복을 반복했다. 그 파란만장, 구구절절한 이야기를, 현재 유튜브 영화채널 1위 제작자인 '고몽'이 들려준다. 

유튜버 고몽(본명 김웅현)은 2019년 10월 현재 약 95만 명의 구독자를 확보하고 2억 9,000만 조회수를 기록한 '상당히' 성공한 유튜버 중 한 명이다. 한 공기업에 근무하며 유튜브 채널을 키웠고, 구독자가 40만 명을 돌파했을 때 과감히 직장을 그만 두고 유튜브 크리에이터로 본격 활동했다.

고몽의 <유튜브 이야기> 표지

그저 평범하고 숫기 하나 없던 직장인에서 가장 잘 나가는 크리에이터가 되기까지 그가 겪었던 모든 것을 한 권의 책으로 엮었다. 고몽의 <유튜브 이야기>는 그래서, 일반적인 동영상 제작/유튜브 운영 참고서이면서, 유튜버 이전, 이후의 자신의 모습을 진솔하게 뒤돌아보는 자전적 서술로도 읽힌다. 유튜트 채널과 인기 유튜버에 대해 거침 없고 적나라한 일격도 가한다.

총 5개 파트(장)로 구성되어, 유튜브/유튜버에 관한 일반적인 궁금증/정보, 실제 유튜버가 공감하는 (비)공식적 운영법, 유튜브의 맹점과 허점, 유튜브 운영 주의/금기사항, 영상 콘텐츠 제작 정보 등을 상세하게 설명한다. 어느 책에서, 어느 기사에서 발췌한 정보가 아니라, 자신이 직접 유튜브 채널을 개설, 운영, 발전, 유지하며 터득했던 경험과 노하우를 그대로 공개하고 있다. 같은 영화 분야의 동료 유튜버('삐맨', '김시선' 등)가 "영업 비밀 다 유출할 거냐", "제발 이 책을 발간하지 말라"고 호소하는 이유다. 

유튜브 '고몽' 채널

유튜브 채널을 운영하지 않더라도 유튜브 시청 시간이 하루 1시간 이상이라면 (나중에 읽더라도) 한 권은 소장할 만한 가치는 충분히 있으며, 채널 초보 운영자(혹은 예정자)라면 시험참고서처럼 작업책상에 올려둘 책이다. 464쪽/23,000원/성안당.

글 / IT동아 이문규 (munch@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