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대한안전교육협회, 삼성전자와 VR 활용한 재난안전체험 진행

이문규

대한안전교육협회(이하 협회)가 지난 16일 삼성전자 사회봉사단과 함께 '2016 희망나눔 페스티벌'에서 가상현실(VR)을 이용한 안전체험 부스를 운영하며, IT기술과 생활안전 교육을 접목한 콘텐츠를 확대하고 있다.

대한안전교육협회, 삼성전자와 VR 안전교육체험 실시

이날 행사에 참가한 경기도 각 시군구 학생 1,000여 명은 삼성전자와 협회가 마련한 '생생한 가상현실 체험' 부스에서 VR 장비를 통해 화재, 지진 등 다양한 재난상황을 체험했다. IT기기에 친숙한 학생들은 간단한 사용법 안내만으로도 VR 장비를 어렵지 않게 다루며 가상현실 기술과 안전교육 체험에 큰 관심을 보였다.

VR 재난안전체험 콘텐츠는 재난상황에 따라 탈출방법, 안전수칙 등을 사용자가 직접 조작할 수 있으며, 협회와 삼성전자가 직접 기획, 개발했다. 남녀노소 누구라도 쉽게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체험 학생들은 실제로 화제가 일어난 듯한 현실감과 그에 따른 생활안전 교육의 필요성을 직접 경험했다. 

협회 정성호 본부장은 "학생들이 재난상황을 실제로 겪어보기 어려운 만큼 VR 기술을 통한 체험이 안전교육에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이에 협회는 삼성전자와 함께 초중고 학생들의 안전의식을 높이는 VR 안전체험 기회를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글 / IT동아 이문규 (munch@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