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LG전자, 보급형 LED 3D TV 출시

권명관

1___.jpg

지난 2010년 5월 2일, LG전자(www.lge.co.kr, 대표 남용)가 보급형 LED 3D TV(42/47/55LX6500)를 출시해 3D TV 라인업을 강화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품은 에지형 LED 백라이트유닛(BLU)을 사용한 셔터 안경 방식이며, 일반 에지형 제품 중에 수준급인 800만 대 1의 명암비를 갖췄다. 또한, 1초에 240장의 화면을 보여주는 240Hz 기술을 적용해 보다 깨끗하고 선명한 3D 영상을 보여주며, 슬림 베젤 디자인과 가장 얇은 부분 기준 29mm의 제품 두께 등의 제품 디자인도 강조했다.

2___.jpg

미디어박스를 별도 구매하면 블루레이 플레이어, 게임기, 홈시어터 등 주변기기를 무선으로 연결할 수 있으며, 외장 하드를 TV에 연결하면 생방송을 동시 녹화해 되돌려보는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그리고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인 웹 TV 기능을 적용해 운동, 여행 등의 생활정보를 받을 수 있으며, 유투브(YouTube) 동영상과 구글의 웹 앨범 서비스인 피카사(Picasa) 등을 실시간으로 이용할 수 있다. 또한, 자사의 에너지 절감 기술인 스마트 에너지 세이빙 플러스(Smart Energy Saving Plus) 기능으로 최대 70%까지 소비전력을 절감할 수 있다.

출시 가격은 42인치 제품(42LX6500)이 270만 원대, 47인치 제품(47LX6500)이 320만 원대, 55인치 제품(55LX6400)이 490만 원대이며, 3D 안경 1개가 기본 제공되고 추가 구매 시 개당 12만 원에 판매된다. LG전자 이태권 HE마케팅 팀장은 “LG전자의 3D 화질 기술을 바탕으로 다양한 제품을 지속 출시해 3D TV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다.

글 / IT동아 권명관(tornadosn@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