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CES2020] 카카오IX, '라이언과 친구들이 태평양 건너왔어요'

남시현

라스베이거스 샌즈 엑스포 2층에 마련된 카카오프랜즈 홈킷

[라스베이거스=IT동아 남시현 기자] 이제는 한국인에게 가장 친숙한 캐릭터 중 하나가 된 카카오프렌즈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 상륙했다. 카카오IX(대표 권승조)는 세계 최대 IT 박람회인 소비자 가전 전시회(Consumer Electronics Show, CES 2020)에 참가해, 카카오프렌즈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사물인터넷 기기를 선보인다.

카카오프렌즈는 CES에 참가한 첫 한국 캐릭터로 기록된다.

카카오 IX가 CES에 참가한 것은 이번 CES2020이 처음이지만, 참가와 동시에 국내 캐릭터 브랜드 최초로 CES에 진출한 기업으로 기록됐다. 개막 첫날인 난 7일(현지 시간) '카카오프렌즈 홈킷' 부스는 카카오프렌즈를 알아보는 국내외 팬, 그리고 캐릭터 특유의 귀여움에 이끌려 방문한 사람들로 인산인해를 이뤘다.

카카오프렌즈 캐릭터와 함께 이번 CES2020에 참가한 품목은 '카카오프렌즈 홈킷'이다. 카카오프렌즈 홈킷은 카카오프렌즈 캐릭터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사물인터넷 기기 세트로, 스마트 체중계, 램프, 공기청정기, 가습기, 알람, 센서, 체온계까지 총 7가지로 구성된다.

카카오 캐릭터 특성을 잘 살린 디자인으로 국내외 관람객들의 이목을 끌었다.

일반 소비자용 제품과의 차별점은 인터넷을 통해 스마트폰과 연결하고, 각 제품 특성에 맞는 정보 기록 활용이 가능하다. 카카오프렌즈 캐릭터가 애플리케이션 상에 구현된 점도 인기를 끌고 있다.

카카오IX 관계자는 "국내 캐릭터로는 최초로 CES 무대에 서게 돼 기쁘다. 또한 K팝 팬들을 중심으로 카카오프렌즈를 알고 찾아오는 사람도 적지 않으며, 모르더라도 캐릭터를 보고 부스를 찾는 관람객도 상당하다."라며 "앞으로 홈킷 시리즈와 함께 전 세계에 대한민국 캐릭터를 알려나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카카오프렌즈 홈킷 부스

카카오톡과의 연동 가능성에 대해서는 "이미 내부적으로 카카오톡과 접목해 활용도를 넓히는 방안에 대해 강구하고 있으며, 다양한 아이디어를 토대로 카카오프렌즈 홈킷을 발전시킬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CES2020에서 선보인 카카오프렌즈 홈킷 중 스마트 체중계는 올해 1윌부터 전 세계 시장에 선 출시되며, 체중계를 포함한 램프, 공기청정기, 가습기 4종의 국내 출시는 5월로 예정돼있다. 이번 전시회에 출품된 비접촉식 온도계와 CCTV, 스마트 알람 시계는 올 하반기에 선보일 계획이다.

글 / IT동아 남시현 (sh@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