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인텔, '메모리 홈그라운드' 한국서 대규모 메모리 기술포럼 개최

이문규

[IT동아]

글로벌 반도체 기업 인텔이 오는 9월 26일(목) 한국에서는 처음으로, 메모리 및 스토리지 기술 관련 대규모 포럼인 '메모리 & 스토리지 데이 2019'를 서울 중구 JW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에서 개최한다. 

이 포럼에는 인텔 본사의 메모리 기술/솔루션 사업을 총괄하는 부사장과 고위 임원 등을 비롯해, 전 세계 기자들이 대거 참석할 예정으로, 인텔 '옵테인 DC 퍼시스턴트(영구) 메모리' 제품군을 토대로, 인텔의 메모리 및 스토리지 기술의 현황과 비전, 미래, 전략 등의 세부 사항을 공유한다.

인텔 옵테인 DC 메모리는 인텔이 독자 개발한 서버용 비휘발성 메모리(전원이 차단되도 데이터가 삭제되지 않음)다.

인텔 메모리/스토리지 기술 다이어그램

오전 10시 인텔코리아 권명숙 사장의 환영사로 시작되는 이번 기술포럼은 오후 5시까지 10여 명의 인텔 관계자가 각각의 기술 세션을 진행한다. 오전 키노트 세션은 인텔 수석부사장 겸 메모리 솔루션 그룹 총괄인 롭 크룩(Rob Crooke) 부사장이, 오후 키노트 세션은 인텔 메모리 솔루션 그룹 펠로우 프랭크 하디(Frank Hady) 박사 외 2명이 맡는다. 

이외 '클라이언트/데이터센터를 위한 인텔의 메모리 기술', '데이터센터 솔루션 딥-다이브', '클라이언트 솔루션 딥-다이브', 등의 주제로, 데이터 처리 및 활용이 기업 비즈니스 전략의 핵심 요소가 된 최근 IT 인프라에 적절하게 대응하는 인텔의 메모리 기술과 정보를 전달한다. 

글 / IT동아 이문규 (munch@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