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리뷰] 실속형 라이젠 노트북,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김영우

[IT동아 김영우 기자] 컴퓨터 시스템의 핵심은 프로세서(CPU)다. 하지만 몇 년 전 까지만 해도 PC 시장은 프로세서(CPU) 선택의 폭이 좁았다. 사실상 인텔의 코어 시리즈 외에 쓸 만한 것이 눈에 띄지 않았기 때문이다. 제대로 된 경쟁이 이루어지지 않다 보니 수 년간 성능 향상 및 가격 하락의 폭이 그리 크지 않은 편이었다.

그런데 2017년부터 가격대 성능비가 높은 AMD의 라이젠(Ryzen) 프로세서가 출시되면서 PC용 프로세서 시장에도 본격적인 경쟁을 볼 수 있게 되었다. 이는 보급형 노트북 시장도 예외가 아닌데, 최근 AMD는 노트북용 2세대 라이젠(코드명 피카소)를 이 시장에 적극적으로 투입해 알뜰파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이번에 소개할 레노버(Lenovo)의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Picasso R3(이하 아이디어패드 L340-15API)역시 그러한 제품이다. 전력효율성이 높은 CPU 코어 및 쓸 만한 멀티미디어 구동능력을 갖춘 라데온 베가3 GPU(그래픽 처리장치)로 구성된 라이젠3 3200U 프로세서 및 15.6 인치 급 풀HD 화면을 갖추면서 인터넷 최저가 30만원대 후반(프리도스 모델 기준)에 살 수 있는 이 제품의 면모를 살펴보자.

깔끔한 디자인 OK, 화면 시야각은 아쉬워

아이디어패드 L340-15API의 외형은 정갈하고 깔끔하다. 보급형 노트북이다 보니 플라스틱 재질 위주로 구성했지만 상판 및 팜레스트 표면에 헤어라인 처리를 해서 얼핏 보기엔 금속 재질을 연상시킨다. 두께(22.9mm)나 무게(1.84kg)들을 고려해 볼 때 휴대성이 아주 높은 편은 아니지만 15인치급 화면의 보급형 노트북이라는 점을 생각해 보면 납득할 만하다.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화면은 15.6인치의 크기에 1920 x 1080 해상도의 풀HD급 LCD 패널을 탑재했다. 표면에 안티 글래어 처리를 해서 빛 반사를 최소화한 건 좋지만 TN 규격 패널이라 시야각은 좁은 편이다. 좌우 시야각은 그나마 봐 줄만 하지만 상하 시야각이 특히 좁아서 위쪽이나 아래쪽에서 보면 화면에 표시되는 이미지가 잘 보이지 않는다. 이게 아쉽다면 IPS나 VA 계열 광시야각 패널을 탑재한 고급형 노트북을 구매하자.

스위치를 밀어 카메라를 가리는 보안 기능을 갖췄다

화면 상단에는 화상회의용 등으로 쓰는 HD급 화질의 카메라가 달려있다. 요즘은 이런 노트북 탑재 카메라를 해킹해 사생활을 침해하는 악성코드도 돌아다니고 있는데, 아이디어패드 L340-15API는 이를 대비해 커버를 밀어 렌즈를 완전히 가릴 수 있는 기능도 있다. 단순하지만 효과적인 보안 장치라 할 수 있다.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의 키보드

키보드는 키의 너비가 충분하고 눌리는 깊이도 적당해서 치는 맛이 좋은 편이다. 그리고 소형 노트북에서 생략되곤 하는 우측 숫자패드도 갖추고 있어서 별도의 데스크톱용 키보드를 쓰지 않아도 될 것 같다. 고급형 노트북에서 볼 수 있는 키보드 백라이트(조명)는 달려있지 않으니 참고하자.

일반 USB 포트 부족은 아쉬워

각종 연결용 인터페이스는 본체 좌측에 몰려 있다. 우측에는 ODD나 SSD, HDD의 추가에 쓰이는 멀티부스트용 베이(별매)를 꽂을 수 있는 빈 베이가 달려있어서 연결 포트가 달려있지 않다. USB(3.0) 포트는 총 3개가 달려 있으며, 유선 인터넷 연결용 랜 포트(기가인터넷 지원), 그리고 외부 모니터나 TV를 연결할 때 쓰는 HDMI 포트 및 헤드셋이나 외부 스피커 연결용 음성 입/출력 겸용 포트가 각 1개씩 달려있다. 그 외에 내부적으로 와이파이(802.11ac) 및 블루투스(버전 4.2) 기능을 탑재하고 있다.

본체 좌측면에 몰린 입출력 포트

눈에 띄는 점이라면 3개의 USB 포트 중 1개가 USB 타입-C 규격이라는 것이다. 최근 모바일 기기에서 이용 빈도가 높아지고 있는 포트다. 다만, 고급형 노트북에 달린 USB 타입-C 포트와 달리, 영상 출력 기능이나 썬더볼트3 고속 데이터 전송 기능은 지원하지 않는다. 그리고 주로 쓰게 되는 일반 규격(타입-A) USB 포트가 2개뿐이라는 점은 아쉽다.

성능과 효율성 향상된 2세대 AMD 라이젠 프로세서 탑재

제품의 외형 이상으로 눈길이 가는 건 역시 내부 사양이다.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시리즈는 AMD 2세대 라이젠 프로세서(코드명 피카소)를 탑재하고 있다. 기존 1세대 라이젠의 젠(Zen) 아키텍처(기반 기술) 대비 성능 및 전력 효율을 향상시킨 젠+(Zen+) 아키텍처를 적용했으며, 제조공정 역시 14nm(나노미터, 10억분의 1미터)에서 12nm로 한층 정교해졌다. 제조공정이 정교해질수록 한층 개선된 집적도와 전력 효율, 발열 등을 기대할 수 있다. 경쟁사인 인텔의 프로세서가 아직도 14nm 수준에 머무르고 있는 것을 생각해 보면 고무적인 일이다.

탑재된 AMD 라이젠3 3200U 프로세서의 CPU-Z 정보

그리고 2세대 라이젠 프로세서는 별도의 그래픽카드 탑재 없이도 쓸 만한 멀티미디어 구동능력을 기대할 수 있는 라데온 베가(Radeon Vega) GPU(그래픽 처리장치)를 품고 있는 것 역시 특징이다. AMD에선 이렇게 CPU와 GPU를 통합한 프로세서를 APU(Accelerated Processing Unit)라고 따로 분류해 지칭하는데, 노트북용 라이젠은 대부분 APU에 속한다.

참고로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시리즈는 모델에 따라 보다 상위 프로세서인 라이젠5나 라이젠7이 탑재되기도 하는데, 그 중에서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Picasso R3 모델은 라이젠3 3200U를 갖춘 기본형 제품이다. 라이젠3 3200U의 CPU 코어는 2개인데, 여기에 하나의 물리적인 코어를 논리적으로 둘로 나눠 전체 코어가 2배로 늘어난 것과 유사한 효과를 볼 수 있는 SMT(Simultaneous Multithreading) 기술을 갖추고 있다. 때문에 운영체제에선 3 3200U를 4 쓰레드(논리적 코어) CPU로 인식한다. 기본 클럭 속도는 2.1GHz지만, 고성능을 요구하는 작업을 할 때는 최대 3.7GHz까지 순간적으로 클럭이 높아져 작업 효율을 높이는 기능도 갖췄다.

시스템 메모리 추가 및 저장장치 증설도 가능

시스템 메모리는 4GB, 저장장치는 128GB의 SSD(SATA)를 탑재했다. 이 정도의 사양으로도 일상적인 작업은 할 수 있겠지만, 좀 더 덩치가 큰 프로그램을 구동하거나 더 많은 콘텐츠를 저장하고자 한다면 시스템 메모리 및 저장장치의 업그레이드도 가능하다.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의 하단 커버를 열어보면 DDR4 규격의 4GB 시스템 메모리가 온보드(탈착불가) 되어있으며, 이와 별개로 1개의 빈 메모리 슬롯이 달려있다. 여기에 노트북용 DDR4 메모리를 추가로 꽂아 최대 20GB(4 + 16GB)의 시스템 메모리 구성을 하는 것이 가능하다. 일반적인 사용자라면 8GB(4+4GB) 정도로 충분히 만족스러울 것이다.

총 3개의 저장장치를 달아 용량 확장이 가능(출처=레노버)<총 3개의 저장장치를 달아 용량 확장이 가능(출처=레노버)>

저장장치의 확장도 가능하다. 출고시에 2.5인치 크기의 SATA 규격 SSD가 1개 달려있는데, 이 외에 추가로 SSD 설치가 가능한 빈 M.2 슬롯을 1개 제공한다. 그리고 본체 우측에 추가로 2.5인치 규격의 SSD나 HDD를 추가로 달 수 있는 멀티부스트 베이(별매)의 설치가 가능하다. 총 3개의 저장장치를 달 수 있는 셈이니 업그레이드 편의성은 좋은 편이다. 참고로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시리즈는 윈도우 운영체제가 탑재되지 않은 상태로 출고되는 프리도스 모델도 있다. 이런 제품은 사용자가 직접 운영체제를 구비해 설치해야 이용이 가능하다. 윈도우10 기본 탑재 모델 대비 10~20만원 정도 저렴하게 살 수 있다.

일상적인 작업에 적합한 성능, 배터리 효율도 무난

실제 성능은 어떨까? 보급형 노트북에 대단한 고성능을 기대할 수 있는 건 아니지만, 인터넷 서핑이나 문서작성, 동영상 감상 등의 일상적인 이용은 상당히 쾌적하게 할 수 있다. 다만, 프로세서의 성능은 쓸 만한데 기본 시스템 메모리 용량이 4GB로 적은 편이라 포토샵과 같이 덩치가 큰 프로그램을 구동하거나 창을 여럿 띄우고 동시 작업을 하고자 할 때 다소 버벅임이 느껴진다. 2~3만원 정도에 살 수 있는 노트북용 4GB 메모리를 추가해 8GB 시스템 메모리 구성으로 쓰는 것을 권한다.

LOL 구동 테스트

게이밍 노트북은 아니지만 캐주얼한 게임이라면 어느정도 플레이가 가능하다. 리그오브레전드(LOL)을 설치, 화면 해상도 1920 x 1080에 그래픽 품질 중간으로 설정하여 20여분 정도 구동해 보니 초당 평균 50~60프레임 정도로 비교적 원활한 진행이 가능했다. 물론 '배틀그라운드'와 같은 본격적인 고사양 게임은 원활히 구동할 수 없으니 이 정도로 만족하자.

배터리 구동 시간 테스트

배터리 효율도 무난하다.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Picasso R3의 배터리를 100% 충전한 상태에서 시스템 전원 정책을 윈도우10 기본값에 두고 풀HD급 동영상을 연속 구동해 봤다. 결과는 약 6시간이 지난 상태에서 배터리 잔량이 5% 이하로 떨어지며 경고 메시지가 뜨는 걸 확인했다.

실용성과 '가성비' 중시하는 실속파 소비자에게

레노버 아이디어패드 L340-15API Picasso R3는 사실 톡톡 튀는 개성이나 대단한 고성능을 자랑하는 제품은 아니다. 깔끔한 디자인에 평범한 크기, 그리고 일상적인 작업을 불편없이 할 정도의 무난함을 갖췄으며, 인터넷 최저가 기준 30만원대 후반(프리도스 모델 기준)의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살 수 있다는 점이 구매 포인트다. 최소한의 가격으로 실속을 추구하는 소비자에게 어울린다.

메인 프로세서인 AMD 2세대 라이젠3의 가격대 성능비도 이 정도면 합격점을 줄 만하다. 제품 가격대는 인텔 펜티엄급 프로세서 기반의 노트북과 비슷한데, 체감 성능은 이보다 비싼 코어 i3급에 가깝기 때문이다. 물론 화면 시야각이 좁은 점이나 USB 포트 수가 적은 점, 살짝 무거운 무게 등, 보급형 노트북 특유의 아쉬운 점도 있다는 것을 구매 전에 고려하도록 하자.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 리뷰 의뢰는 desk@itdonga.com으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