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KT, 월드 IT 쇼에서 5스크린 서비스를 선보인다

권명관

1.jpg

지난 2010년 5월 24일, KT(회장 이석채, www.kt.co.kr)는 오늘(25일)부터 서울 강남구 삼성동 코엑스에서 4일 동안 열리는 국내 최대 IT전시회인 ‘월드 IT 쇼 2010’에서 ‘5스크린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밝혔다.

‘OCP(Open Cross Platform)’라고도 불리는 이 서비스는 휴대폰, PC, IPTV, SoIP(인터넷전화), MID(Mobile Internet Device)와 같이 운영체계와 플랫폼이 각기 다른 5가지 단말기에서 동일한 콘텐츠와 서비스를 볼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위젯 형태의 프로그램을 설치하면 웹사이트, SNS(Social Network Service), 그림파일 등을 단말기에 관계없이 자유롭게 연동해서 이용이 가능하다. 즉, 콘텐츠 사용자는 이용하는 데 있어 단말기로 인한 제약이 사라지고, 개발자는 단말기별 애플리케이션 개발 시간 및 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사업자 입장에서는 이종 사업간 제휴 등을 통해 사업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2.jpg

더불어 KT는 이번 전시회에서 기존에 닫힌 공간으로 여겨지던 컨테이너 박스를 열린 공간으로 활용한다는 ‘역발상’ 디자인으로 전시관을 구성했으며, 스마트폰과 3W(WiFi, Wibro, WCDMA) 네트워크를 체험할 수 있는 ‘스마트 존’, 개방형 TV /서비스인 ‘오픈 IPTV 존’, 월드컵 응원 이벤트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한다.

글 / IT동아 권명관(tornadosn@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