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 시각장애인 위한 기능 추가

이상우

네이버가 국립중앙도서관과 협업해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에 시각장애인의 동영상 감상을 돕는 기능을 개발했다고 전했다.

시각장애인이 동영상을 감상하려면 특정 장면에 관한 화면해설이 필요한데, 기존에는 영상자료와 오디오 파일을 동시에 재생할 수 있는 플레이어가 없었다. 이번에 개선한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는 원본 동영상과 화면해설 오디오 파일을 동시에 재생할 수 있다. 이용자가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에서 동영상을 재생하면 자동으로 해당 컴퓨터에 저장된 동일한 이름의 화면해설 오디오 파일을 불러온다.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

화면읽기프로그램(스크린리더)과의 호환성 및 사용자 인터페이스도 대폭 개선했다. 시각장애인이 PC에서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를 작동하면, 시각장애인용 버전인 ‘접근성 모드’로 자동 변경된다. 이후 네이버 미디어 플레이어의 모든 동작이 화면읽기프로그램을 통해 사용자에게 소리로 전달된다.

또한 마우스를 사용할 수 없는 시각 장애인을 위해 모든 조작을 키보드로 할 수 있도록 메뉴 구성 및 단축키 기능을 지원하고, 자막 파일, 화면해설 오디오 파일 등에 대한 개별적인 음량 조절도 가능하다.

국립장애인도서관 장보성 사무관은 "시각장애인에게 별도의 화면해설 오디오 파일을 만들어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싶었지만, 동시 재생을 지원하는 플레이어가 없어 어려움이 있었다"며 "향후 다양한 콘텐츠의 화면해설 영상자료를 만들어 시각장애인의 간편한 동영상 감상을 돕겠다"고 말했다.

다양한 주제의 화면해설 자료 및 오디오 파일은 국립장애인도서관 홈페이지(http://nlid.nl.go.kr/able?act=searchDetail03)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글 / IT동아 이상우(lswo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