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삼성전자, 8인치 화면 갖춘 '갤럭시탭3' 선보여

김영우

삼성전자가 8인치(203.1mm) 크기와 1,280 x 800 해성도의 화면을 갖춘 안드로이드 태블릿PC인 '갤럭시탭3'를 국내에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갤럭시 탭3는 7.4mm의 슬림한 두께에 314g의 가벼운 무게를 갖췄으며, 화면 주변에 슬림 베젤을 적용해 휴대성과 편의성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갤럭시탭3

삼성 고유 음장 기술인 '삼성 사운드 얼라이브'와 돌비 서라운드를 적용해 음질을 높였으며 독서에 최적화된 디스플레이 색온도로 맞춰주는 '독서 모드'를 탑재해 장시간 사용에도 눈의 피로를 줄여 준다. 또한, '삼성 워치온' 기능을 탑재해 본인에게 맞는 TV 프로그램을 추천 받거나 검색할 수 있고, 통합 리모컨 기능도 갖추고 있어 TV, 셋톱 박스 등을 제어할 수 있다.

갤럭시탭3는 안드로이드 4.2(젤리빈) 운영체제에 1.5GHz 듀얼코어 프로세서, 500만 화소의 카메라를 탑재했으며, '그룹 플레이', 'S트랜슬레이터', '사운드 앤 샷' 등의 독자 기능도 갖췄다. 제품 출고가는 40만원대 중반이다.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