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LG유플러스, "이제 LTE도 무제한이다"

나진희

LG유플러스가 'LTE 무제한 데이터 시대'를 선언하고, 국내 최초로 LTE 무제한 요금제를 선보인다.

LG유플러스는 'LTE 데이터 무한자유 95/110/130' 요금제 3종을 1월 31일부터 3개월간 프모로션으로 제공한다고 25일 밝혔다. 아울러, LTE 요금제에 안심 옵션을 결합한 'LTE 데이터 안심 55/65/75'도 함께 선보인다.

LG유플러스는 네트워크 서비스 품질 유지를 위해 1월 31일부터 4월 말까지 3개월 동안만 한시적으로 가입자를 모집하고, 추후 가입 기간 연장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현재 해외 일부 통신 사업자가 LTE 무제한 데이터 상품을 제공하고 있으나, 대부분은 기본 데이터 제공량 초과 시 2G 서비스 수준(128Kbps)으로 데이터 전송속도를 제어하고 있다.

LG유플러스의 LTE 데이터 무한자유 95/110/130 요금제는 기본 제공량을 초과하더라도 데이터 전송속도 제한이 없다. 각 요금제는 매월 14GB/20GB/24GB의 용량을 기본 제공하고, 이를 초과해도 매일 3GB 이내에서 전송속도 제한 없이 LTE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추가 3GB 제공량을 넘어도 2Mbps(0.25MB/s) 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 이용할 수 있다.

지난 12월 출시한 'LTE 데이터 쉐어링'을 무제한 요금제와 함께 이용할 수도 있다. 무제한 요금제 가입자는 월 7,000원만 추가하면 태블릿PC 등 데이터 전용 단말기에서도 데이터를 무제한으로 사용할 수 있다.

'LTE 데이터 안심 55/65/75' 요금제는 기존의 LTE 52/62/72 요금제에 데이터 안심옵션(9,000원)을 6,000원 할인해 결합한 상품으로, 각각 월 2.5GB/6GB/10GB의 데이터를 기본 제공하고 기본 용량 초과 시에도 400Kbps(50KB/s) 전송속도로 데이터를 무제한 사용할 수 있다. 400Kbps 전송속도는 고화질 동영상 또는 클라우드 게임 등을 이용하기는 어렵지만, U+BOX, 이메일, 인터넷, 채팅, 게임 등의 서비스는 무리 없이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요금제 출시를 기념해 U+HDTV, 엠넷, U+BOX, 벨소리/필링, 티켓플래닛(영화할인) 등의 서비스를 가입일로부터 3개월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하는 프로모션도 함께 진행한다.

글 / IT동아 나진희(najin@itdonga.com)

이전 다음 위로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