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드로이드 12베타 2, 어떤 기능 추가될까?

구글은 9일 스마트 기기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12’의 두번째 시험 버전을 공개했다. 이 버전을 스마트폰에 설치하면, 2021년 가을께 배포될 구글 안드로이드12의 새 기능과 변경점을 미리 엿볼 수 있다.

앞서 5월, 구글이 공개한 안드로이드 12 첫번째 시험 버전에는 ‘새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색상 디자인’이 포함됐다. 알림 창과 설정 메뉴를 단촐하게 다듬었지만, 작업은 더 많이 할 수 있게 꾸몄다. 한 손으로 앱을 쓰고 설정을 제어하도록 돕는 한손 조작 설정 ‘실키 홈’도 포함됐다. 구글은 안드로이드 12가 이전 버전보다 전력 소모량은 적지만, 동작 효율은 더 높다고 밝혔다.

구글 안드로이드 12 소개 사진
구글 안드로이드 12 소개 사진
구글 안드로이드 12 두번째 시험 버전에는 ‘카메라와 마이크 직접 제어’ 기능이 들어간다. 과거 일부 앱이 카메라와 마이크 사용 권한을 악용, 사용자의 개인 정보를 탈취하는 사례가 있었다. 이 기능을 쓰면 사용자가 카메라와 마이크 사용 권한을 직접 제어할 수 있다. 상태 표시창에 켜고 끄는 스위치 방식으로 제공되므로 쓰기도 쉽다.

‘개인 정보 대시보드’도 추가된다. 카메라와 마이크, 위치 등 개인 정보를 어떤 앱이 언제, 얼마나 썼는지 한눈에 보여준다. 사용자가 한 작업이나 콘텐츠 재생 정보는 클라우드가 아닌 스마트 기기 본체에 저장된다. 이 역시 해킹 피해를 막기 위한 조치다.

빠른 설정에 사용 편의 기능 ‘인터넷 패널’도 추가된다. 지금까지는 모바일 인터넷과 Wi-Fi를 각기 다른 설정에서 제어해야 했다. 인터넷 패널을 켜면 모바일 인터넷과 Wi-Fi 목록이 한꺼번에 나타난다. 인터넷 접속 설정을 한 화면에서 할 수 있게 된다. 특정 Wi-Fi를 지우거나 일시적으로 잠그는 것도 된다.

구글 안드로이드 12 시험 버전 배포 사진
구글 안드로이드 12 시험 버전 배포 사진
구글은 안드로이드 12의 새로운 앱 입력 도구(API)도 공개했다. 고효율 동영상 압축 규격 HEVC(H.265), 동영상 화질 개선 기술 HDR10 및 HDR10+로 찍은 동영상을 범용 규격인 AVC(H.264)로 자동 변환할 수 있게 된다. 동영상 콘텐츠의 호환성을 높이기 위한 조치다. AV1에 이어 AVIF도 지원한다. AVIF는 사진 혹은 애니메이션 사진의 용량은 유지하고 화질은 좋게 하는 기술이다.

햅틱 진동 기술도 갖췄다. 발신자마다 다른 진동 벨을 설정하거나, 게임을 할 때 진동 방식과 강약을 정밀하게 조절할 수 있게 돕는다.

구글 안드로이드 12 두번째 시험 버전은 구글 픽셀 3, 4, 5시리즈 스마트폰에 설치할 수 있다. 중국 오포와 비보, TCL과 샤오미, ZTE 스마트폰 일부에도 장착할 수 있다. 삼성전자와 LG전자 스마트폰에는 설치할 수 없다. 시험 버전이므로 설치 후 스마트폰이 오동작하거나 일부 기능이 오류를 일으킬 수 있다.

구글은 7월, 8월에 각각 안드로이드 12 세번째, 네번째 시험 버전을 공개할 예정이다. 정식 버전은 9월 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

IT동아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Creative commons 저작자표시-비영리-변경금지 라이선스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의견은 IT동아(게임동아) 페이스북에서 덧글 또는 메신저로 남겨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