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막히는 도로 정보를 실시간으로 알려주는 유용한 기술 - TPEG

서동민

TPEG(Transport Protocol Expert Group, 티펙)은 DMB 방송 주파수를 이용해 자동차 내비게이션 단말기에 실시간 교통 정보, 여행 정보 등을 보여주는 기술을 말한다. 원래는 유럽방송연맹(EBU) 산하 협회의 이름이자 이들이 만든 교통 및 여행정보를 전송하는 국제표준을 뜻하는 말이었다. 하지만 우리나라가 DMB에 이어 DMB를 기반으로 한 TPEG 상용화에 성공하면서 일반적으로 실시간 교통정보 서비스를 뜻하는 말로 굳어졌다.

TPEG의 원리

교통정보 수집업체들은 수만 대의 택시, 버스, 물류차량 등에 장비를 설치해 정보를 수집한다. 교차로마다 설치한 위치 발신기 혹은 GPS를 통해 수집 차량들이 지나간 시간을 계산하고 이 자료를 바탕으로 도로 상황을 판단한다. 여기에 한국도로공사로부터 고속도로와 국도의 정보를 받고, 교통방송으로부터 사고와 공사 정보 등을 받아 최종적으로 DMB 사업자에 전달한다.

DMB 사업자들은 수집업체로부터 받은 정보를 디지털로 변환해 송신소에서 내비게이션 단말기로 전송한다. 이 정보가 내비게이션 맵과 연동해 최종적으로 화면에 표시된다.

TPEG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TPEG의 서비스는 크게 혼잡교통정보(CTT), 안전운전정보(SDI), 유고정보(REI), 뉴스정보(NWS), 관심지점정보(POI) 등으로 나뉜다. 이 외에 DMB 방송사마다 조금씩 다른 정보를 제공한다.

혼잡교통정보(Congestion and Travel Time Information)

내비게이션 맵에 교통 혼잡도를 표시해주는 것을 말한다. 주로 도로 위에 3~4종의 색으로 혼잡도를 표현하는데, 이를테면 파랑은 ‘원활’, 녹색은 ‘서행’, 노랑은 ‘지체’, 빨강은 ‘정체’를 나타낸다. 이를 통해 진입 예정인 도로의 교통체증을 확인할 수 있을 뿐 아니라, 목표 지점에 도착할 때의 예상 시간을 짐작할 수 있다. 또 정체 구간을 피해 다른 경로로 우회할 때 매우 유용하다.

제목을 입력하세요. (1)

안전운전정보(Safety Driving Information)

사고를 막기 위해 제공되는 정보를 뜻한다. 사고다발지역, 과속방지턱, 주행도로의 규제속도, 단속지점까지 남은 거리 등이 맵에 표시되거나 음성으로 제공된다. 일반적인 내비게이션에서도 지원하는 기능이지만, 인터넷을 통해 업데이트를 해야 하는 번거로움 때문에 최신 정보를 얻지 못하는 사용자를 위한 서비스다. TPEG은 DMB망을 통해 최신 정보를 수시 자동으로 업데이트한다.

제목을 입력하세요. (2)

유고정보(Road Event Information)

교통사고, 행사, 재난, 도로공사 등의 정보를 말하며, 돌발상황정보라고 하기도 한다. 도로 위에서는 갑작스러운 사고로 인해 정체 현상이 생기는 일이 많은데, 이 정보를 확인하면 해당 지점을 우회할 수 있다.

제목을 입력하세요. (3)

뉴스정보(News)

각 방송사들이 제공하는 실시간 뉴스다. 주요 뉴스를 자막이나 음성 형태로 제공받는다.

제목을 입력하세요. (4)

관심지점정보(Point Of Interest)

맛집, 관광지, 드라마촬영지, 주유소 등의 정보를 말한다. 주기적으로 업데이트되며, 방송사에 따라 천차만별이다.

제목을 입력하세요. (5) 

TPEG 요금제

TPEG은 지상파 DMB와 위성 DMB 양쪽에서 모두 가능하다. 지상파 DMB에서는 MBC DMB, KBS, YTN DMB, SBS DMB가 각각 TPEG을 서비스하고 있으며, 위성 DMB에서는 TU의 부가서비스 중 하나로 TPEG이 제공된다.

지상파 DMB의 TPEG 요금은 66,000원(부가세 포함)이다. 통상 해당 TPEG을 지원하는 내비게이션에서 2년에서 3년동안 사용할 수 있는 정액권을 말하지만, 기간이 지나도 추가 비용을 내지는 않아 기기만 바꾸지 않는다면 평생 이용할 수 있다. 보통 내비게이션을 구매할 때 기기값에 포함되며, 단말기별로 한 방송사의 TPEG만 이용할 수 있다. 예를 들면 MBC TPEG과 KBS TPEG은 한 단말기에서 동시에 이용할 수 없다.

위성 DMB의 TPEG 요금은 3,000원/월, 12,000원/6개월, 23,000원/12개월, 60,000원/3년 4종으로 나뉜다. 부가서비스이므로 위성 DMB 가입자들만 이용할 수 있다. 또 위성 DMB의 3년 정액권도 지상파와 마찬가지로 기기값에 포함되는 경우가 많다. 지상파와 다른 점은 3년이 지나면 추가 요금을 내야 한다는 점이다.

TPEG의 단점이라면 DMB방송과 함께 이용할 수 없다는 점이다. 따라서 TPEG과 DMB를 동시에 이용하려면 2개의 DMB 채널을 수신하는 듀얼모듈 단말기를 이용해야 한다. 또한 지상파 DMB와 위성 DMB를 모두 볼 수 있는 듀얼 DMB 내비게이션 단말기를 통해서도 동시 사용이 가능하다.

글 / IT동아 서동민(cromdandy@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