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뉴스줌인] 4K 화면 2개 달린 노트북, 에이수스 UX581 이모저모

김영우

[IT동아 김영우 기자] IT동아 편집부에는 하루에만 수십 건을 넘는 보도자료가 온다. 대부분 새로운 제품, 혹은 서비스 출시 관련 소식이다. IT동아는 이 중에 독자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것 몇 개를 추려 기사화를 한다. 다만, 기업에서 보내준 보도자료 원문에는 전문 용어, 혹은 해당기업에서만 쓰는 독자적인 용어가 다수 포함되기 마련이다. 이런 용어에 익숙하지 않은 독자를 위해 IT동아는 보도자료를 해설하는 기획기사인 '뉴스 줌인'을 준비했다.

출처: 에이수스 코리아(2019년 9월 23일)
제목: ASUS, 세계 최초 혁신적인 4K 듀얼 터치 스크린 장착한 프리미엄 노트북 '젠북 프로 듀오 UX581' 출시

요약: 에이수스가 세계 최초로 4K 듀얼 터치 스크린을 탑재한 젠북 프로 듀오(UX581)를 출시한다고 전했다. 젠북 프로 듀오(UX581)는 15인치급 크기에 4K 해상도 사양의 메인 터치 화면 외에 키보드 상단에 4K 스크린패드 플러스(ScreenPad Plus)를 갖춰 2개의 화면을 구현했다. 메인 화면은 OLED 기반이며 DCI-P3 100%의 넓은 색 영역을 지원하고 하단의 스크린패드 플러스는 확장된 작업 공간을 제공한다. 기본 구성품인 스타일러스 펜으로 디지털 드로잉, 디지털 필기 등 보다 직관적인 작업을 할 수 있다. 사양은 최대 9세대 인텔 코어 i9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지포스 RTX 2060 그래픽카드, 최대 32GB DDR4 RAM 및 1TB PCIe SSD 저장장치를 탑재했다. 제품 공식 가격은 369만 9,000원부터 시작된다.

젠북 프로 듀오 UX581

해설: 노트북에서 2개의 화면을 쓰기 위해서는 외부에 별도의 모니터를 연결하는 것이 일반적이지만, 에이수스 젠북 프로 듀오(UX581)는 노트북 자체적으로 2개의 화면을 갖췄다. 상단의 주 화면은 15.6 인치 크기에 3840 x 2160 해상도의 4K UHD급 터치 디스플레이다. 특이한 점이라면 일반적인 노트북 화면과 달리 LCD 패널이 아닌 OLED 패널을 이용했다는 점이다.

OLED는 응답속도나 시야각, 명암비, 소비전력, 두께 등의 면에서 LCD 대비 이점이 있다. 하지만 같은 장면을 장시간 동안 표시하면 화면에 잔상이 새겨지는 ‘번인’ 현상에는 주의해야 할 것이다. 그리고 DCI-P3 색 영역 100%를 준수하고 있기 때문에 영상 콘텐츠 제작자들이 컬러 왜곡 없는 결과물을 내놓는데 도움이 된다. sRGB 색 영역만을 지원하는 일반 화면 탑재 노트북 대비 큰 장점이다.

에이수스 젠북 프로 듀오(UX581)의 가장 큰 특징이라면 역시 키보드 상단에 또 하나의 화면을 갖추고 있다는 점이다. 에이수스에서는 이를 ‘스크린패드 플러스’라 부른다. 터치 기능을 지원하며 동봉된 스타일러스 팬을 이용해 필기를 하거나 그림을 그릴 수 있다. 보조 화면이자 그래픽 태블릿의 역할도 수행한다. 대신 일반 노트복과 달리 키보드 하단에 별도의 터치패드는 갖추고 있지 않다. 참고로 이전의 에이수스 노트북 중에는 터치패드 부분에 '스크린패드(터치 LCD)'를 단 제품도 있었는데 UX581의 스크린패드 플러스는 그 발전형이다.

에이수스에서는 이 제품에 달린 스크린패드 플러스가 4K급이라고 강조하고 있는데, 실제 해상도는 3840 x 1100이다. UHD(3840 x 2160)급은 아니지만 가로 해상도가 4000에 가까운 것은 사실이니 4K급 화면이라는 에이수스의 주장이 거짓은 아닌 셈이다.

젠북 프로 듀오(UX581)

이렇게 키보드와 화면 사이에 넓은 공간을 두는 디자인은 최근의 에이수스 게이밍 노트북에 종종 적용되곤 했다. 이런 제품들은 해당 공간에 아무런 기능이 없는 경우가 대부분이었는데 젠북 프로 듀오(UX581)는 여기에 스크린패드 플러스를 적용해 공간 활용성을 극대화했다.

내부적인 사양도 준수하다. 상위 모델은 노트북용 프로세서 중 최상위급 제품인 인텔 코어 i9-9980HK, 기본 모델도 역시 만만치 않은 성능의 인텔 코어 i7-9750H를 탑재하고 있다. 그래픽카드 역시 고성능 제품인 엔비디아 지포스 RTX 2060(6GB)를 갖추고 있어 게이밍은 물론 그래픽 콘텐츠 제작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용도에 대응할 수 있는 만능 사양이다. 제품 무게는 2.5kg이다. 최근 1kg대의 초경량 노트북이 많이 나오는 추세이긴 하지만 젠북 프로 듀오(UX581)가 본격적인 고사양 노트북이라는 점을 생각해 본다면 납득할 수 있는 수준의 무게다.

장점이 많은 제품이긴 하지만 기본 가격이 369만 9,000원부터 시작할 정도로 고가의 제품이므로 누구에게나 가볍게 추천하기는 어렵다. 고성능 및 다양한 활용성을 중시하는 마니아 및 전문가를 중심으로 판매가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