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최신 기술동향 공유한다, CES 2019 리뷰 컨퍼런스 개최

이상우

[IT동아 이상우 기자] 성남산업진흥원과 KAIST가 주최하는 'CES 2019 리뷰 컨퍼런스'가 오는 21일 월요일, 성남산업진흥원 대강당(정자동 킨스타워 7층)에서 열린다.

CES 2019 리뷰 컨퍼런스

CES는 세계 최대 규모의 글로벌 IT 전시회임과 동시에 다양한 분야의 산업을 아우르는 행사다. 전 세계 유망 업체가 기술과 브랜드를 홍보하는 비즈니스 장으로, 4차 산업 중심에 있다. 올해 초 열린 CES 2019에서는 인공지능(AI), 스마트홈, 디지털 헬스케어, e스포츠, 복원력을 갖춘 스마트시티 등 5가지 이슈를 주제로 세계를 선도하는 기술 및 트렌드를 선보여 큰 주목을 받았다.

21일 열리는 'CES 2019 리뷰 컨퍼런스 in 성남'에서는 앞서 말한 주제 관련 핵심기술 및 최신동향을 다룬다. 행사 시작은 에이빙 뉴스 김기대 발행인의 '2019 CES KEYNOTE' 영상 상영, 은수미 성남시장의 인사말, 장병화 성남산업진흥원장의 환영사로 이어지며, 이후 전문가의 발표 세션 역시 준비돼 있다.

지난해 열린 CES 리뷰 컨퍼런스

첫 번째 발표 세션은 KAIST 유승협 전기 및 전자공학부 교수가 ‘의료/ 헬스 케어 분야 최신 기술 및 동향’을 주제로 진행한다. 유승협 교수는 서울대학교에서 물리학분야 학사 및 석사학위를 받은 후 미국 애리조나 대학교에서 박사과정을 이수한 OLED 분야의 권위자로 손꼽힌다.

두 번째 세션은 국민대학교 정구민 전자공학부 교수가 ‘자율주행분야 최신 기술 동향’에 대한 주제로 발표를 진행한다. 정구민 교수는 서울대학교에서 제어계측 공학사, 공학석사, 전기컴퓨터공학부 박사과정을 이수하고 현재, 국가기술표준원 자동차전기전자 및 통신 전문위원회, 위원장을 겸직하고 있다.

세 번째 세션은 KAIST 조성환 전기 및 전자공학부 교수가 ‘AI분야 최신 기술 동향’에 대해 발표를 진행할 예정이다. 조성환 교수는 카이스트에서 이학학사를, MIT에서 석사 및 박사과정을 수료하였으며 'IEEE 회로 및 시스템 저널'로부터 한국인으로서는 42년만에 최우수 논문상을 수상한 권위자다.

2017년부터 올해로 3회를 맞는 이번 CES 리뷰 컨퍼런스는 무료로 진행하며, 지역 기업 관계자와 산업 전문가를 비롯 약 450여명이 참석할 전망이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온오프믹스를 통해 사전 등록하거나 당일 현장에서 등록할 수 있다.

글 / IT동아 이상우(sw@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