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컬러풀 메인보드, 인텔 Z370 메인보드 2종으로 국내 PC시장 정조준

강형석

컬러풀이 공개한 인텔 Z370 메인보드.

[IT동아 강형석 기자]

"컬러풀은 출하량 기준 전세계 4위, 북미 3위 규모의 브랜드다. 인텔과의 긴밀한 협력으로 더 많은 고객을 만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국내에서는 유통사인 한미마이크로닉스와 함께 Z370 시리즈 메인보드 및 다양한 제품을 전개하겠다. 국내 PC 소비자 수준은 높다. 이를 반영해 고품질 메인보드를 꾸준히 선보이고자 한다."

컬러풀에서 메인보드를 총괄 관리하는 미스터 딩(Ding)은 국내 시장에 대한 가능성을 높이 평가하면서 이 같이 말했다. 컬러풀은 메인보드의 성공적인 국내 시장 진입을 위해 한미마이크로닉스와 다양하고 긴밀한 공조를 이어나갈 전망이다.

미스터 딩 컬러풀 메인보드 총괄 관리.

2017년 10월 18일, 컬러풀과 한미마이크로닉스는 포시즌스 호텔 서울에서 자사의 신제품을 소개하는 자리를 마련했다. 이 자리에서는 인텔이 최근 출시한 8세대 코어 프로세서, 코드명 커피레이크(Coffee Lake)와 호흡을 맞추는 Z370 칩셋 메인보드 2종을 공개하고 국내 시장을 공략할 예정이다.

컬러풀은 그래픽카드를 먼저 국내에 소개하면서 소비자들과 만남을 가졌다. 2005년부터 전개한 메인보드 라인업은 국내에는 진출하지 않았지만 전세계 시장에서는 독특한 기능과 탄탄한 기본기를 앞세워 두터운 소비자층을 형성하고 있다. 한미마이크로닉스는 2017년 초, 인텔 200 시리즈 메인보드를 중심으로 국내 유통하면서 역량을 확대하는 중이다.

컬러풀의 인텔 메인보드 라인업.

컬러풀이 국내 시장에 판매할 인텔 300 시리즈 칩셋 메인보드는 총 2개. 아이게임(iGame) Z370 벌칸(Vulcan) X와 레이저-티(LASER-T) Z370AK 플러스 V20이 이에 해당한다. 모두 8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와 호흡을 맞춘다.

아이게임 Z370 벌칸 X는 중고급 게이밍 PC 시장을 공략하는 주력 라인업 중 하나다. 8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의 성능과 잠재력을 최대한 끌어내기 위해 전원부를 보강했다. 저항이 낮고 전류 흐름에 방해가 되는 신호를 최소화하는 설계를 적용한 초크와 캐패시터 등을 채택한 것이 제품의 성격을 잘 말해준다. 일부 부하가 걸리는 부분에는 탄탈륨 코어 기반의 전원부도 추가해 안정성을 확보했다.

튜닝 PC 시장을 고려한 LED 탑재도 돋보이는 부분. 제공되는 소프트웨어를 활용, 사용자는 다양한 색상으로 PC를 꾸미는 것이 가능하다. 이 외에 안정적인 네트워크 성능을 구현하기 위해 킬러(Killer) E2500 기가비트 컨트롤러, 오디오 증폭기 칩을 탑재한 ALC 1150 오디오 코덱 등도 제공한다.

게이밍 성능을 강조한 이유는 따로 있다. 이 제품에는 e-스포츠 USB라는 특별한 연결단자가 있는데, 입력 지연이 발생하지 않도록 별도의 컨트롤러를 달아 입력장치를 제어한다. 1분 1초에 민감한 게이머들이 입력하는 명령을 재빨리 전달해 게임에서 승리하도록 돕는다. 연결단자는 USB 2.0 기반이다.

레이저-티 Z370AK 플러스 V20은 중보급형 게이밍 시장을 공략한다. 전원부 구성이나 성능은 아이게임 시리즈에 비해 조금 떨어지지만 충분한 기본기를 확보하도록 설계했다. 맞춤형 오디오 보호 장치와 RGB 테이프 조명 등을 더해 보고 듣는 재미를 더했다.

컬러풀 메인보드를 유통하는 한미마이크로닉스는 약 8개월 가량 제품을 다뤘지만 아직 소비자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점을 인지하고 컬러풀 측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시장 영향력을 확대해 나가겠다는 입장이다. 최범석 마이크로닉스 총괄 이사는 "초기 진입 시 이미 시장에 다수 출시된 메인보드를 가지고 소비자를 만나는 것에 어려움이 있었다. 반면, 인텔 300 시리즈 메인보드는 모든 브랜드들이 동시에 출시하는 것이므로 다양한 활동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컬러풀 브랜드를 인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글 / IT동아 강형석 (redbk@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