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오늘의 IT소식] 11/11 올 3분기 국내 PC 시장, 전년 대비 3.5% 성장 등

김영우

[IT동아]

올 3분기 국내 PC 시장 회복세, 전년 대비 3.5% 성장

한국IDC(대표: 홍유숙)의 연구 분석에 따르면, 2016년 3분기 국내 PC 출하량은 102만대로 전년 대비 3.5% 성장했다. 동기간 전세계 PC 시장 출하량이 3.9% 감소한 상황과 비교가 된다.

교육 부문은 67,000대가 출하되어 전년 대비 45.2% 증가했으며 1월부터 9월까지 누계는 23만대로 전년 동기간 13만 7,000대 대비 66.5% 성장했다. 교육청이 교내 실습실내 노후화된 데스크톱을 연초부터 지속적으로 교체하여 2016년 교육 부문 출하량은 공공 부문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 

올 3분기 국내 PC 출하량

컨수머 부문은 54만 9,000대가 출하되어 전년 대비 5.8% 성장했으며 80만원부터 120만원대의 외장 그래픽카드를 장착한 실속형 게이밍 노트북의 선호도가 높다. 컨수머 데스크톱의 경우 올인원은 전년 대비 25.2% 하락한 반면, 일반 데스크톱은 그래픽이 향상된 게임을 즐기는 사용자층이 확대됨에 따라 전년 대비 4.7% 성장했으며, 메인스트림 Core i5, FX 프로세서와 외장형 그래픽카드 GTX, R9, RX 를 장착한 제품의 인기가 높다. 

반면, 공공과 기업 부문은 각각 6만 4,000대, 34만 4,000대가 출하되어 전년 대비 각각 9.9%, 2.7% 하락했으며, 경찰청과 금융권의 입찰에도 불구하고 전반적인 IT 지출 축소에 따라 역성장을 기록했다고 IDC는 전했다.

눔, 강북구 보건소, 대한건강운동관리사협회와 양해각서 체결

헬스케어 서비스 회사 눔(Noom Inc. 대표 정세주)은 서울시 강북구 보건소(소장 이인영) 그리고 대한건강운동관리사협회(KEPSA, 회장 이용수)가 3자 간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지역주민의 건강 증진을 위한 걷기 프로젝트를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용수 KEPSA 회장(좌)과 이인영 서울시 강북구 보건소장(중), 정수덕 눔 코리아 총괄 이사(우)

이번 걷기 프로젝트는 만보기나 걸음 측정이 가능한 애플리케이션을 활용해서 단순히 걸음 수에 초점을 맞춘 기존 프로그램과는 달리 실제 사람인 전문 코치가 건강관리까지 도와주면서 전반적인 건강증진을 돕는 프로젝트이다.

참여 대상은 대사증후군이나 비만 문제를 겪고 있는 강북구 주민과 걷기 동호회에 속해 있는 회원이며 11월부터 3개월간 진행할 예정이다. 걷기 기록은 눔 코치 앱을 통해 자동으로 걸음 수가 측정되며 건강 개선을 위한 올바른 습관 교정에 특화된 읽을거리와 미션이 매일 제공될 예정이다.

글 / IT동아 편집부(desk@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