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17년 만의 리뉴얼, 캐논 EF 35mm f/1.4L II USM

강형석

캐논 EF 35mm f/1.4L II USM

[IT동아 강형석 기자]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대표이사 강동환, www.canon-ci.co.kr)이 17년 만에 업그레이드된 광각 단초점 렌즈 'EF 35mm f/1.4L II USM'을 정식 발매했다.

EF 35mm f/1.4L USM의 후속 제품인 이번 렌즈는 35mm의 광각 화각과 f/1.4의 밝은 최대 개방 조리개 값을 갖춘 대구경 단초점 렌즈다. 광각 특유의 원근감과 얕은 심도를 동시에 즐길 수 있으며, 캐논이 자체 개발한 'BR 렌즈'를 최초로 채용해 색수차를 대폭 줄인 것은 물론 렌즈 중심부부터 주변부까지 세세한 묘사가 가능하다.

BR렌즈는 색수차를 보정하는 특수 유기 광학 소재인 BR 광학소자를 유리 렌즈 안에 맞춘 복합 렌즈로 청색파장을 굴절시켜 대구경 렌즈에서 나타날 수 있는 색수차를 보정해 깨끗하고 선명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다. 렌즈는 11군 14매로 구성됐으며, BR렌즈, 2장의 비구면 렌즈와 UD렌즈를 탑재해 고화질을 실현했다.

조리개는 최대 개방 f/1.4를 지원, 광량이 적은 촬영환경에서도 빠른 셔터 스피드를 확보할 수 있다. 초점링은 회전이 빠른 '링 타입 초음파모터(USM)'를 탑재해 빠르고 조용한 AF 성능을 구현했다.

렌즈 전면에는 높은 반사 방지 효과를 가지는 '특수코팅(SWC: Subwavelength Structure Coating)' 기술이 적용돼 입사각이 큰 빛에 대해서도 뛰어난 반사 방지효과를 보여준다. 이를 통해 고스트와 플레어 현상을 최소화했다. 렌즈의 전면과 후면엔 불소코팅 및 방진∙방습 처리로 높은 내구성을 갖췄다.

기존 렌즈대비 최단 촬영 거리는 0.28m로 줄어들고 0.21배의 최대 촬영 배율을 갖춰 작은 피사체를 가까이에서 촬영할 수 있다. '풀타임 매뉴얼 포커스(Full Time Manual Focus)' 기능이 제공돼 가까운 피사체의 미세한 부분까지 정확하게 담아낼 수 있다. 렌즈는 캐논 이스토어, 전문점 등에서 구입 가능하며 가격은 225만 원(케이스+전용 후드 포함)이다.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 손숙희 부장은 "17년 만에 업그레이드 된 모델인 만큼 35mm 화각의 새로운 L렌즈 출시를 기다리던 분들에게 만족스러운 결과물을 선사해드릴 것으로 기대한다. 대구경 광각 단초점 렌즈가 표현할 수 있는 압도적 화질과 묘사 성능으로 깊고 풍부한 풍경 사진 촬영을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글 / IT동아 강형석 (redbk@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