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경기콘텐츠진흥원, 곤여만국전도로 콘텐츠 무대에 선다

이상우

[IT동아] 조선시대 세계 지도를 통해 경기도를 대표하는 OSMU(One Source Multi Use) 콘텐츠가 개발됐다. 경기콘텐츠진흥원은 2018 지역특화콘텐츠 개발지원사업 프로젝트 '새로운 세상의 문! 곤여만국전도로 열다'의 제작을 최종 완료하고 제작발표회를 통해 성과물을 공개했다.

진흥원은 지난 2월 28일 오전 11시, 남양주 우석헌자연사박물관에서 열린 제작발표회에서 9개월간의 프로젝트를 통해 개발한 콘텐츠를 선보였다. 이번 프로젝트는 진흥원과 함께 우석헌자연사박물관, 서울예술대학교 산학협력단, 울트라미디어, 크리에이티브이미지컴퍼니 등 총 4개 참여기관의 컨소시엄으로 진행했다. 해당 프로젝트는 남양주시 봉선사에 소장된 '곤여만국전도'를 모티브로 시나리오와 웹툰, 스타일 프레임을 개발하고 이를 토대로 우석헌자연사박물관 내 가상 체험공간을 구축했다.

새로운 세상의 문! 곤여만국전도로 열다 발표호ㅟ

곤여만국전도는 우리나라에 전해진 최초의 세계지도로, 조선시대 중국 중심의 세계관을 무너뜨리고 새로운 세계를 이해하는데 큰 영향을 준 상징적인 문화재다. 이번 프로젝트는 곤여만국전도가 지닌 가치를 문화 콘텐츠로 재생산해 일반인에게 널리 알리기 위해 시작했으며, 지역 문화재와 콘텐츠 간의 시너지를 통해 지역특화 콘텐츠로서 의미 있는 성과물을 창출했다는 설명이다.

지난 제작발표회에는 서일대학교 윤종일 교수가 참석해 프로젝트의 소재인 곤여만국전도의 역사와 의미에 대한 특별 강연을 펼쳤다. 이어 서울예술대학교가 시나리오 개발을, 울트라미디어가 웹툰 '조선항해일지: 오팔의 진실'을, 크리에이티브이미지컴퍼니가 스타일 프레임 제작을, 우석헌자연사박물관이 학술자문 및 스마트 게이트(Smart Gate) 앱을 차례로 발표하며 성과물을 공개했다.

새로운 세상의 문! 곤여만국전도로 열다 발표호ㅟ

특히, 웹툰 '조선항해일지: 오팔의 진실'을 바탕으로 한 3D 캐릭터와 트레일러 영상이 함께 제작되어 OSMU 가능성을 선보였으며, 웹툰 장면을 활용하여 제작된 초등학교 방과 후 교재가 함께 전시되어 참석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총 24화로 이루어진 작품은 현재 원스토어에서 연재 중이며, 3월 중 네이버 웹툰과 카카오 페이지를 통해 추가 연재를 시작할 예정이다.

진흥원은 지난 2018년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한 지역특화콘텐츠 개발지원사업에 선정되어 경기도 남양주시에 소장된 곤여만국전도를 소재로 지역 관광자원으로서의 기능을 갖춘 콘텐츠 개발을 추진해왔다.

진흥원 관계자는 "그 동안 곤여만국전도는 세계적 가치에 비해 대중 인지도가 부족한 역사 자원이었다"며, "이번 프로젝트로 개발된 웹툰을 중심으로 다양한 OSMU를 통해 경기도가 세계적인 문화유산인 곤여만국전도의 소장지역임을 널리 홍보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새로운 세상의 문! 곤여만국전도로 열다 발표호ㅟ

글 / IT동아 이상우(lswo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