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대한안전교육협회, 교육박람회서 '교실형' VR안전체험관 공개시연

이문규

[IT동아]

대한안전교육협회(본부장 정성호, 이하 협회)가 지난 16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개최된 '제16회 대한민국 교육박람회’'에 참가해, IT기술을 융합한 차별화된 교실형 안전체험관을 선보였다.

협회는 학생과 시민들이 안전교육을 좀더 재미있게 받을 수 있도록 심폐소생술 시뮬레이터, 재난안전VR 등의 체험형 콘텐츠를 직접 개발, 공급하고 있다.

대한안전교육협회가 '교실형' VR안전체험관을 운영하고 있다

이 박람회에서 협회는 초중고등학교에서 양질의 안전교육을 실시할 수 있는 '교실형' 안전체험관을 구축하여, 이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관람객들의 관심을 끌었다. 유은혜 교육부 장관이 협회 부스를 방문하여 제품을 직접 시연하기도 했다.

또한 가상현실(VR)을 적용해 실감 나는 체험이 가능한 VR체험존, 자체 개발해 특허까지 받은 심폐소생술 시뮬레이터를 활용한 응급처치존, 실제 교육용 소화기를 조작하여 가상의 화재를 진압하는 화재진압 체험존 등의 체험부스를 구성했다.

유은혜 교육부 장관이 협회 부스를 찾아 체험하고 있다

생생한 VR영상과 함께 규모 0-9까지의 실제 지진 강도를 간접으로 느껴보고, 강도별 피해규모와 대피요령 등을 숙지할 수 있는 9인승 지진 VR 플랫폼도 배치해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한편 협회는 사물인터넷 기술을 결합한 안전 체험 제품을 제작해, 교육 및 안전체험관에 적용하고 있다. 학생, 교직원 누구나 참여하여 위험상황에 차분히 대처할 수 있는 능력을 배양하고, VR 등 최신 기술을 활용하여 체험자들의 몰입감, 흥미를 이끌어 내 높은 교육효과를 제공한다.

현재까지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일동초등학교, 상명중학교, 신가초등학교 등 학교 및 관공서에 안전체험관을 구축했으며, 국내 안전체험관 사업과 더불어 중국 및 베트남 등 해외 안전체험관 건립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정성호 본부장은 이에 대해, "교육박람회에 참가하면서 이전보다 업그레이드한 콘텐츠를 선보이려 노력했다"며, "국내외 안전체험관 구축 사업을 더욱 확대하여 올바른 안전문화 정립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글 / IT동아 이문규 (munch@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