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경기콘텐츠진흥원, 스타트업과 콘텐츠 진흥에 총력

김영우

[IT동아 김영우 기자] 경기콘텐츠진흥원이 도내 청년 기업 활성화를 위해 팔을 걷어붙였다. 특히 집중하는 키워드는 '스타트업'과 '콘텐츠'다. 자금과 경험은 부족하지만 참신한 아이디어 및 발전 가능성을 갖춘 초기기업을 육성함과, 동시에 VR(가상현실), AR(증강현실), 게임, 방송, 음악, 출판 등으로 대표되는 콘텐츠 산업을 진흥해 향후 4차 산업혁명시대에 대응한다는 전략이다.

스타트업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한 창업지원센터도 각 소에 마련했다. 지난 2014년 5월에 첫 개소한 판교 경기문화창조허브를 시작으로 2015년 4월에는 광교 경기문화창조허브, 6월에는 북부 경기문화창조허브(의정부)가 문을 열었으며, 올해 1월에는 시흥에 서부 경기문화창조허브를 개소, 경기도 전 지역을 커버할 수 있는 콘텐츠 진흥 환경이 마련되었다. 이들 경기문화창조허브는 아이디어 보유자와 기업을 연결하고 창업 자금 지원, 전문가 네트워크 형성 등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한다.

교육 및 네트워크를 위한 각종 프로그램도 이어지고 있다. 대표적인 것이 작년부터 본격화된 NRP(Next Reality Partners) 프로그램이다. 이는 경기도를 대표하는 VR/AR 관련 유망 스타트업을 집중 육성하는 것으로, 지난해 7월 경기 AR/VR 창조오디션을 통해 스타트업 19개를 발굴, 자금 및 교육, 네트워킹 등을 지원해왔다.

제 3회 넥스트 스타트업 어워드

일정 수준 이상 성과를 거둔 스타트업을 격려하고 성공사례를 공유하기 위한 행사도 개최된다. 올해로 3회차를 맞은 '넥스트 스타트업 어워드(NEXT StartUp Awards)'가 그것으로, 지난 2회차 동안 165개 기업이 지원하고 8개의 기업이 총 6,800만원의 상금과 사후지원을 받은 바 있다.

오는 4월 12일 개최될 제3회 넥스트 스타트업 어워드에서도 도내 문화콘텐츠 분야 우수 스타트업 기업을 발굴, 총 4,900만원에 달하는 상금 및 후속 지원이 이어진다. 그 외에 전문가의 특별 강연 및 VR 드로잉 초청 공연 등의 부대 행사도 진행 될 예정이다.

제3회 넥스트 스타트업 어워드의 참여 대상은 경기도 소재의 창업 7년 이내 문화콘텐츠융합 분야 스타트업으로, 사업자 등록증 기준으로 2012년 1월 1일에서 2017년 12월 31일 사이에 경기도로 창업 또는 이전 한 기업에 한한다. 모집 기간은 오는 2018년 3월 18일(일) 24:00까지로,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경기 문화창조허브 홈페이지(ghub.or.kr) 내 '예약신청' 메뉴에서 신청접수 및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이번 행사를 진행하는 경기콘텐츠진흥원의 관계자는 "도내 각 소에 개설한 경기문화창조허브와 NRP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 성공사례를 공유하는 넥스트 스타트업 어워드 등, 경기도에는 그야말로 스타트업을 위한 모든 것이 다 갖춰져 있다"며, "경기도를 청년 창업자의 천국, 콘텐츠의 중심지로 만들기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