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오늘의 IT서비스] 8/17 네이버랩스,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AWAY' 공개 등

강일용

[IT동아]

네이버랩스, 차량용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AWAY' 공개

네이버랩스는 카셰어링 기업 '그린카'를 통해 차량 내 개인 환경에 최적화된 IVI 플랫폼 'AWAY'와 이를 적용한 헤드유닛 디스플레이 타입의 하드웨어를 17일 공개했다. 네이버랩스와 그린카는 연내 1000대의 차량에 AWAY를 순차적으로 설치 확대하고, 이후 전국 3000대까지 적용차량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네이버랩스 AWAY

IVI(in-vehicle infotainment, 차량용 인포테인먼트)는 차 안에서 즐길 수 있는 음악, 오디오 콘텐츠와 같은 엔터테인먼트(entertainment)와 길 찾기 같은 주행정보나 모바일 기기와 연동된 다양한 정보(information)를 제공하는 기기 또는 기술을 말한다.

네이버랩스는 그린카와 지난해 4월 IVI 플랫폼 적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올해 3월 '2017 서울모터쇼'에서 시제품을 첫 공개한 후, 약 5개월 만에 AWAY라는 이름으로 정식 출시했다.

네이버랩스는 차량 내 미디어와 내비게이션 등의 정보 사용 환경과 운전자의 주행 안전을 고려해 24:9 화면 비율의 '헤드유닛 디스플레이'를 직접 설계·제작해 그린카에 탑재했다.

AWAY는 네이버 로그인을 통해 스마트폰에서 즐기던 그대로 그린카 어떤 차량에서나 같은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연결해준다. 그린카 이용자는 네이버 로그인만으로 미리 저장한 목적지로 바로 길 안내를 받을 수 있으며, 네이버뮤직 내 리스트의 음악도 차량 스피커를 통해 바로 감상할 수 있다. 또한, AWAY 전용 내비게이션과 네이버뮤직, 오디오클립, 스포츠라디오 등 오디오 중심의 콘텐츠를 사용할 수 있으며, 네이버의 방대한 지역정보(POI)와 연계한 '수요미식회 맛집 찾아줘'와 같은 음성인식 목적지검색의 정확성도 강점이다.

특히 AWAY는 운전자의 주의 분산을 최소화하는 사용 설계에 집중했다. 운전에 지장을 받지 않으면서도 필요한 정보나 서비스를 안전하고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제공하며, 중요한 정보는 스플릿 뷰(split view) 기능을 통해 두 개의 화면에 최적화된 방식으로 동시에 보여준다. 또한 운전자의 운전패턴을 분석하는 '에코 드라이빙' 기능과 '반납연장', '주행요금 모의정산' 등 공유 차량에 특화된 기능도 함께 적용됐다.

네이버랩스는 다양한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통해 콘텐츠를 확대할 계획이다. 예를 들어 향후에는 내 캘린더에 등록된 일정을 AWAY가 인지하고 비서처럼 알아서 목적지와 근처 식당 안내, 주차장 예약 등을 연동하는 식의 사용자 의도를 빠르게 파악하여 제공하는 서비스 등이 가능해진다.

현재 AWAY의 이용은 그린카를 통해 쉽게 경험할 수 있다. 그린카 이용자는 예약 시 AWAY가 탑재된 차량을 직접 선택할 수 있으며, 차량 탑승 전 그린카 앱에서 직접 네이버 로그인을 하고 예약한 차량 내에서 AWAY 서비스를 바로 이용할 수 있다.

한편 네이버랩스는 사용자의 실제 생활 환경과 상황을 인지하고 이해하여, 필요한 정보를 적재 적시에 제공하기 위한 '생활환경지능(ambient intelligence)' 기술 연구를 지속하고, 특히 공간(space)과 이동(mobility)에 집중하며 다양한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자동차는 많은 사람들이 일과 중 긴 시간을 보내는 공간인 동시에 안전을 추구해야 하는 이동 수단으로, 네이버랩스는 자율주행차 연구와 함께 AWAY 플랫폼을 통해 차 안에서와 도로 위의 정보 연결이 주는 새로운 가능성에 주목하고 있다. 이번에 공개한 AWAY는 올해 1월 네이버랩스 분사 이후 내놓은 첫 번째 일반 이용자향 서비스다.

예스24, 5대 일간지 책소개 기사 모은 북섹션 출시

인터넷 서점 예스24가 5대 일간지의 책소개 기사를 모은 eBook '북섹션' 콘텐츠를 전자도서관에 단독으로 서비스한다.

예스24 북섹션

'위클리 북섹션'은 경향신문, 동아일보, 조선일보, 중앙일보, 한겨레의 책 소개 기사를 모아 eBook으로 발간한 책이다. 2015년 8월 예스24 회원 대상으로 유료 구독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이번 북섹션 전자도서관 단독 공급 계약을 통해 8월 1일부터 전자도서관 이용자들도 해당 콘텐츠를 접할 수 있게 됐다. 예스24 전자도서관 이용자들은 매주 업데이트되는 북섹션 전자책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예스24는 2011년 전자도서관을 비롯한 디지털 상품 B2B 서비스 출시 이래, 양과 질을 고루 갖춘 콘텐츠를 늘려오고 있다. 한국대학출판협회, 학술전자출판협동조합 등과 유통 협약을 통해 다양한 전자책 콘텐츠를 확보하고 있다.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 상에서 '오라클 엑사데이타 클라우드' 지원 개시

한국오라클은 '오라클 엑사데이타 클라우드'를 오라클의 차세대 클라우드 인프라에서도 지원한다고 발표했다. 오라클 엑사데이타는 온프레미스와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모두 사용될 수 있는 데이터베이스 플랫폼으로, 오라클만의 독보적인 베어 메탈 컴퓨팅과 스토리지 서비스인 차세대 클라우드 인프라 상에서도 사용할 수 있다. 이로 인해 사용자들은 애플리케이션 전 스택에 걸쳐 성능 향상과 편리성을 경험할 수 있게 되었다.

오라클

이는 실시간으로 타겟팅, 애널리틱스, 커스터마이제이션 등을 사용하는 까다로운 애플리케이션이 클라우드 상에서도 온프레미스에서와 같은 최상의 성능으로 돌릴 수 있게 되었다는 의미로 ▲연결 속도 ▲프로비저닝 ▲처리 속도 ▲데이터베이스 액세스 ▲가성비 등이 업계 최고 수준으로 향상되어 애플리케이션 개발과 배포 작업의 효율을 극대화할 수 있다.

이와 더불어,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는 온프레미스에 구축된 오라클 데이터베이스와 완벽하게 호환되어 클라우드로의 마이그레이션과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전략에도 유용하다.

글 / IT동아 강일용(zer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