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PC탐험] 조립PC 잘 다루려면 '바이오스'부터 – 기가바이트(제이씨현)편

강형석

조립PC를 사용하다 보면 간혹 문제를 일으킬 때가 있습니다. 간단히 해결되는 것도 있지만 내부 설정 문제로 어려움을 겪기도 합니다. 그러나 PC에 제공되는 다양한 기능들은 무슨 역할을 하는지 이해하기 어려울 때가 많습니다. 'PC탐험'은 PC를 사용하며 어렵게 느껴지는 기능들을 정기적으로 소개하고자 합니다.

[IT동아 강형석 기자] PC는 많은 부품이 모여 운영되는 장비다. 프로세서, 그래픽카드, 저장장치, 메모리 등 필요한 분야에 따라 다양한 장비를 연결해 쓴다. 그 중 마더보드(Motherboard)라고도 부르는 메인보드(Mainboard)는 PC에 필요한 부품을 연결해 PC 본연의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해주는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최근 메인보드의 역할은 더욱 확대되면서 중요도는 더 커지는 모습이다. 네트워크와 음성 출력 등은 기본이고 최신 인터페이스를 통한 확장성까지 제공하고 있어서다. 뿐만 아니라, 기기의 성능을 높여주는 작업이나 프로세서의 여러 기능을 제어하는 역할도 메인보드의 몫이다.

과거 바이오스의 모습. 많은 초보자들이 이 화면 앞에서 좌절했다.

연결성 외에도 이들 기능을 쉽고 빠르게 다룰 수 있도록 제공하는 것도 중요해졌다. 메인보드는 바이오스(BIOS)에서 이를 지원하는데 과거에는 전문 용어가 많아 초보자는 쉽게 접근하기 어려웠다. 지금은 초보자도 쉽게 쓰는 기능도 제공하지만 그 이상의 무언가를 설정하려면 결국 어려운 난관을 극복하지 않으면 안 된다.

그렇다면 바이오스는 어떻게 다루고, 어떤 기능이 곳곳에 위치해 있는 것일까? 각 메인보드 브랜드의 바이오스를 직접 확인하며 알아보자. 이번에 확인해 볼 브랜드는 기가바이트(제이씨현시스템)다.

전원을 켜고 'DEL' 키를 신나게 누르자

과거 바이오스 설정 화면은 PC에 대한 이해도가 높은 사람을 위한 전유물이었다. 오로지 글자만으로 구성된 화면은 초보자에게 마치 '잘못 건드리면 고장난다'는 인식을 주기에 충분했다. 지금은 누구나 쉽게 쓸 수 있는 방향으로 변하고 있다. 여전히 고급 사용자를 위한 바이오스 설정 모드는 존재하지만 처음 바이오스를 접한 사람도 간단한 클릭만으로 어느 정도는 설정 가능한 수준이다.

기가바이트 메인보드 바이오스 화면.

기가바이트 메인보드는 전원을 인가하고 난 다음, 키보드의 <DEL> 키를 연타하고 기다리면 조금은 생소한 모습의 화면이 나온다. 이 화면은 메인보드의 대부분 기능을 설정할 수 있는 바이오스다.

기가바이트 같은 경우에는 처음부터 고급 화면이 모습을 드러낸다. 앞서 소개했던 메인보드는 처음부터 쉬운 설정 모드(이지모드)에 진입한 것과는 다르다. 하지만 살펴보니 기가바이트 메인보드에도 초보자를 위한 이지모드가 존재한다.

기가바이트 메인보드 내에서 이지모드를 쓰려면 키보드 <Alt> 키를 눌러야 한다.

우선 키보드의 <Alt> 키를 누르면 화면 하단에 4가지 항목이 나타난다. 각각 이지모드 진입과 언어, 큐-플래시(바이오스 업데이트), 스마트팬 기능 등이다. 우선 좌측에 있는 이지모드를 클릭해 진입한다.

간단한 구성으로 PC를 다루는 이지모드

기가바이트 메인보드의 이지 모드는 기본적으로 <제품정보(Information)>, <연결 메모리 구성(DRAM Status)> 등을 확인할 수 있는 구성이다. 나머지는 프로세서의 작동 속도와 메모리 용량, 속도 등을 함축적으로 보여준다. 어떤 저장장치가 연결되어 있는지는 <SATA 정보(SATA Information)>를 통해 표시된다.

제품 상태는 육안으로 쉽게 확인할 수 있게 그래프로 보여준다. <CPU 전압(CPU Vcore)>, <시스템 온도(System 1)>, PC에 장착된 냉각팬의 작동 속도를 보여주는 <팬 프로파일(FAN Profile)>도 제공된다. 이들 정보는 실시간으로 갱신되기에 온도가 가파르게 오르는지 냉각팬은 빠르게 혹은 느리게 회전하는지 여부를 볼 수 있다.

기가바이트 바이오스의 이지모드 구성은 이렇다.

이지 모드는 사용자가 하나하나 수치를 입력하거나 변경하는 등의 작업을 요구하지 않는다. 간단히 그래프나 이미지를 보면서 마우스 클릭 몇 번으로 기능을 결정하는 식의 메뉴로 구성되어 있다. 대표적으로 X.M.P와 AMD 레이드엑스퍼트2 기술(AMD RAIDXpert2 Tech.)항목이 대표적.

X.M.P.는 메모리 관련 설정이다. 이를 활성화하려면 메모리가 해당 기능을 지원해야 된다. 일부 고성능 메모리에는 최고의 성능을 내는 수치가 저장되어 있다. 이를 인텔 익스트림 메모리 프로파일이라 부르는데, 해당 기능은 이를 활성화하는 것이다. 메모리 속도는 기본적으로 CPU에 맞춰지는데 고성능 메모리라면 단독으로 해당 속도에 맞춰 작동하기에 조금이나마 빠른 성능을 기대할 수 있다.

XMP 메모리 기능 적용 전(좌)과 적용 후(우)의 모습.

활성화는 해당 메뉴에서 마우스 클릭 한 번 해주면 된다. 변경되는 <X.M.P. Profile 1>이라는 메시지가 나타난다. 한 번 더 누르면 비활성(Disable)화 된다는 점 참고하자.

AMD 레이드엑스퍼트2 기술은 켜고 끄는 것만 제공된다. 흔히 SATA의 작동 방식으로 활용하는 AHCI 모드를 제대로 쓰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고급 호스트 컨트롤러 인터페이스(Advanced Host Controller Intreface)의 줄임말인 AHCI는 여느 기기가 제공하지 않는 기능을 쓸 수 있다. 핫플러그 기능이나 데이터 입출력 성능에 영향을 준다.

메인보드에 연결된 냉각팬의 속도를 제어하는 스마트 팬 5 기능.

기가바이트 메인보드의 이지 모드에서는 냉각팬 속도 제어를 지원한다. <스마트 팬 5(Smart Fan 5)>라고 부르는데, 정해진 4가지 설정 중에서 필요에 따라 선택하거나 온도에 맞춰 냉각팬 작동 속도를 수동으로 지정할 수 있다. 기본 프로파일은 기본(Standard), 저소음(Silent), 수동(Manual), 최대 작동(Full Speed)이다.

최적화 항목은 다양하다. 냉각팬 제어 기준을 정할 수 있으며, 온도 갱신 간격을 조정하는 것도 가능하다. 프로세서 냉각팬의 제어 모드를 전압(Voltage)으로 정할지, 상황에 따라 유기적으로 변동하는 방식(PWM)으로 정할지를 선택할 수 있다.

지금까지 제이씨현시스템이 유통하는 기가바이트 메인보드 내에 제공되는 이지모드를 확인해 봤다. 다른 메인보드의 이지모드와 마찬가지로 불필요한 정보는 줄이고, 제품을 처음 쓸지도 모를 초보자가 쉽게 상태를 인지할 수 있도록 아이콘과 그래프 등으로 구성된 점이 돋보였다. 간단한 설정이 아닌 세밀한 기능을 조절하는 것에는 한계가 있는 점도 마찬가지다. 다음 시간에는 더 많은 기능을 다룰 수 있는 고급 모드(Advanced Mode)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PC탐험' 코너는 PC 사용 과정에서 발생하는 어려움을 해결할 수 있게 관련 내용을 기사화 하고자 합니다. 필요한 정보가 있다면 IT동아(redbk@itdonga.com) 앞으로 제보 바랍니다.

글 / IT동아 강형석 (redbk@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