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오늘의 IT서비스] 6/28 카카오페이, 카톡 1:1 대화창 송금 기능 추가 등

권명관

[IT동아]

카카오페이, 송금 요청할 수 있는 '쪼르기' 기능 추가

카카오페이(대표 류영준)가 블라인드(대표 문성욱)와 함께 직장인을 대상으로 직장 내 금전 관계에 대해 진행한 설문 조사 결과를 반영해, 지인간 송금을 요청할 수 있는 '쪼르기' 기능을 선보인다.

카카오페이, 송금 요청할 수 있는 '쪼르기' 기능 추가

블라인드 앱을 통해 두차례에 걸쳐 진행된 이번 설문 결과에 의하면, 응답자 1,376명 중 75%가 직장 동료에게 돌려받지 못한 돈이 있다고 답했다. 돌려 받지 못한 돈은 '식비'가 36.9%로 가장 높았고, '개인/공동구매', '경조사비'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못받은 금액은 1~3만 원대가 41%로 가장 높았으며, 10만 원 이상을 돌려 받지 못한 응답자도 30.7%에 달했다.

돈을 돌려주지 않은 대상으로는 '선배'가 48%, '후배'가 8.1%로 직급, 나이에 상관없이 금전관계에 대해 말하는 것은 쉽지 않다는 것을 나타냈다. 받기 위해 노력하기 보다 무작정 '기다린다'다는 답변이 56.1%로 압도적이었으며, 그외 돌려 받기 위한 노력으로 '간접 요청', '동호회비로 돌려받기' 등 직접 말하지 않고 받을 수 있는 방식을 선호했다.

추가 진행한 2차 설문에서 응답자 3,900명 중 98%는 이런 상황에서 카카오톡 대화창 안에서 돌려받을 금액과 귀여운 이미지 카드를 선택, 자동으로 금액을 요청할 수 있는 '쪼르기' 기능을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을 것으로 응답했다.

카카오페이는 이러한 사용자 요구사항을 반영해 기존 카카오톡 내 단체 대화방만 지원하던 '쪼르기' 기능을 1대1 대화방에도 적용했으며, 이를 기념해 6월 27일부터 7월 31일까지 직장인 대상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카카오페이, 송금 요청할 수 있는 '쪼르기' 기능 추가

핀다, 2.0 버전 오픈

핀다(대표 이혜민, 박홍민)가 소비자 편의성 향상을 위해 로고 및 공식 웹사이트를 전면 개편했다. 새롭게 개편한 핀다 서비스는 신규 카테고리 추가 및 사용자 중심의 UI를 적용해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

핀다, 2.0 버전 오픈

핀다의 새로운 로고는 금융 정보 비대칭성 해결을 위해 다양한 금융 상품들을 검색 비교할 수 있는 핀다만의 플랫폼 서비스와 개인-금융기관간 마켓플레이스라는 의미를 강조했다. 또한, 각 사용자를 대상으로 다양한 상품을 맞춤 추천하는 의미도 형상화했다.

새로운 핀다는 할인, 포인트, 마일리지 유형, 연회비, 전월 실적 등으로 사용자가 원하는 신용카드를 검색해 추천 받을 수 있는 '신용카드 추천 서비스'를 제공한다. 각 카드별 상세 혜택과 사용자 리뷰를 볼 수 있는 것이 강점이다. 해당 서비스는 성민 가천대 교수 연구실, 고려대학교 FES 등과의 산학협력을 통해 개발했다.

또한, 카테고리별 맞춤 추천 서비스를 강화했다. 대출 상품의 경우, 최저 금리 순으로 상품을 확인할 수 있으며, 모바일이나 신속성 등 사용자 요구사항을 반영한 테마 추천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직장인을 위한 신용대출, 신용등급 걱정 없는 P2P대출, 온라인으로 1분만에 한도 확인할 수 있는 대출 등 다양한 테마를 묶어 상품을 확인할 수 있다.

핀다, 2.0 버전 오픈

한편, 핀다는 2016년 4월 정식 출시 이후 지난해 12월까지 월 총 방문자수는 12배 증가했으며, 현재 씨티은행, 삼성카드, 신한카드 등 금융기관 23개와 정식으로 제휴를 시작했다. 지난 2월에는 소셜커머스 티켓몬스터와 제휴해 티몬금융몰을 오픈하고 서비스를 확장한 바 있다. 현재 라이프스타일 앱 서비스 등과 금융 상품 추천 서비스에 대한 전략적 제휴도 진행 중이다.

글 / IT동아 권명관(tornadosn@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