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오늘의 IT소식] 3/17 19대 대선, 종편 영향력 크다(DMC미디어) 등

김영우

[IT동아]

19대 대선, 종편 영향력 크다(DMC미디어)

유권자 10명 8명 이상은 19대 조기대선에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의지를 가지고 있으며, 73.4%가 JTBC, TV조선, MBN, 채널A 등 종합편성채널을 통해 대선관련 정보를 획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종합 디지털 미디어렙 및 광고플랫폼 전문기업 DMC미디어(대표 이준희)가 지난달 23~28일 만 19세 이상 49세 이하 한국인 남녀 316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를 담은 '2017 제 19대 조기대선 유권자의 미디어 이용 행태 예측 보고서'에 따르면, 전체 응답자의 87.7%가 조기 대선에 '반드시 투표하겠다'라고 응답했다. '가능하면 투표하겠다'는 응답도 9.8%를 차지하는 등 투표의지가 강하게 나타났다.

대선정보 획득 이용 의향 매체(출처=DMC미디어)

또한 73.4%가 19대 조기대선과 관련한 정보를 얻기 위해 종합편성채널을 이용하고 있거나 이용할 의향이 있다고 응답했다. 이는 지난 2012년 대선 조사결과와 비교해 무려 67.6%p 증가한 수치로, 지상파TV(38.9%)와 신문(15.5%)을 통한 정보획득이 각각 41.7%p와 18.8%p 대폭 하락한 것과 대조를 이뤘다. 종합편성채널 다음으로는 모바일 인터넷(55.1%)과 소셜 미디어(48.4%)가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유권자 특성별로 살펴보면 연령대가 낮고 정치적 성향이 진보에 가까울수록 종편, 모바일 인터넷, 소셜 미디어를 자주 이용하고 연령대가 높고 보수성향일수록 지상파TV를 선호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대선 정보 획득 시 주로 이용하는 인터넷 사이트는 네이버, 다음 등 포털 사이트가 82%로 가장 높았으며, 뒤이어 언론사 사이트(59.2%), 정치/정책 포럼 및 블로그(34.5%), 후보자 공식 사이트(15.5%) 순으로 확인됐다.

소셜 미디어는 2012년 대선과 마찬가지로 페이스북 이용률이 72.2%로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반면 지난 대선에서 활발하게 이용했던 트위터(35.4%)와 카카오톡(26.8%)의 이용률은 각각 10.1%, 11.4%로 현저히 감소했으며, 유튜브(25.3%)와 팟캐스트(23.7%)에 대한 정보 의존도는 크게 증가했다.

한편 지지하는 정당과 후보자를 결정하는 데에 가장 큰 영향력을 행사하는 채널은 후보자 방송토론회가 89.2%로 가장 높았으며, 언론보도(79.7%)와 후보자의 소셜 미디어(52.5%)가 그 뒤를 이었다. 후보자의 소셜 미디어는 지난 2012년 대선 대비 가장 영향력 있는 공식 매체로 급부상한 채널로, 전체 응답자의 44.9%가 이용 의향이 있다고 밝혔다.

이밖에 선거 광고가 지지할 정당이나 후보자 결정에 많은 영향을 미친다는 응답은 24.7%에 그쳤으며, 응답자 10명 중 6명인 60.8%는 상대 정당이나 후보를 비방하는 흑색선전의 광고를 할 경우 해당후보 지지를 철회하겠다고 답했다.

DMC미디어 MUD연구팀 오영아 선임연구원은 "헌정사상 최초로 대통령 탄핵소추안이 인용됨에 따라 오는 5월 9일 시행될 조기대선은 선거운동 기간이 짧은 만큼 홍보 전략 수립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이번 보고서는 조기대선에 대한 유권자의 미디어 이용행태를 포함하고 있어 19대 대선에서 표심을 얻기 위한 홍보 전략과 캠페인을 수립하는 관계자들에게 유용한 팁과 인사이트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스트라이크존 볼파크 개장 기념, 야구대회 참가자 모집

뉴딘콘텐츠(대표이사 김효겸)가 오는 4월 1일 천연 잔디를 사용한 오프라인 야구장인 '스트라이크존 볼파크'를 개장하며, 이를 기념해 볼파크에서 진행되는 첫 야구대회의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스트라이크존 볼파크 개장 기념 야구대회
뉴딘콘텐츠는 스크린 야구 브랜드인 스트라이크존 외 추가 사업 모델로 경기도 양주에 소재한 ‘스트라이크존 볼파크’를 운영할 계획이다. 오는 4월 1일 진행되는 개막식에서는 볼파크 개장을 기념해 사회인 야구팀을 대상으로 첫 경기를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며, MLB의 전설적인 선수인 조지 브렛(65세, 전 캔자스시티 로열스)을 초청해 사인회를 진행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스트라이크존 볼파크 첫 경기의 주인공이 되고자 하는 사람들은 스트라이크존 페이스북(https://goo.gl/eZc96i)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페이스북 응모를 통해 당첨된 사회인 야구팀에게는 4월 1일 개장식에서 2명의 심판위원이 주관하는 친선경기(팀당 25만원 상당)를 진행할 수 있는 기회가 부여되며, 공식 시합구가 제공되고 승리팀에는 별도의 경품까지 전달되는 등 다양한 혜택이 주어질 예정이다.

뉴딘콘텐츠는 이번 4월 1일 개막 경기를 시작으로 직장인 동호인팀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첫 번째 토너먼트 야구대회인 '스트라이크존 컵 2017(STRIKEZON CUP 2017)'을 계획 중이다. 해당 대회의 예선전은 스트라이크존 볼파크에서 진행되며 8강, 4강과 결승전은 고척 스카이돔에서 진행된다.

엔비디아-보쉬 인공지능 자율주행 컴퓨터 협업 발표

엔비디아(nvidia, CEO 젠슨 황)가 세계 최대의 자동차부품 제조업체인 보쉬(Bosch)와의 양산용 자동차를 위한 인공지능 자율주행 시스템 개발 협력을 발표했다.

이번 발표는 3월 15일(현지시간) 베를린에서 개최된 보쉬 그룹의 연례 사물인터넷 컨퍼런스 '보쉬 커넥티드 월드(Bosch Connected World)' 중 폴크마 데너(Volkmar Denner) 보쉬 CEO의 기조 연설을 통해 공개됐다. 양사가 함께 개발하는 자율주행 차량용 컴퓨터는 엔비디아의 딥 러닝 소프트웨어 및 하드웨어를 기반으로 진행되며, 이를 통해 차량이 주행의 복잡한 특징들을 훈련 받아 자율적으로 운행하고 새로운 특징 및 기능들을 업데이트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엔비디아 드라이브 PX

본 인공지능 차량용 컴퓨터 시스템의 기반이 되는 기술은 및 자비에(Xavier)가 탑재된 차세대 엔비디아 드라이브 PX(DRIVE PX)이며, 자비에는 곧 출시될 인공지능 차량용 슈퍼칩으로 레벨 4 수준의 자율주행 구현을 위해 설계된 세계 최초의 단일칩 프로세서이다.

자비에는 자율주행 차량이 필수적으로 수행해야 하는 작업을 위한 대규모 연산 처리에 요구되는 전례 없는 수준의 성능을 제공한다. 구체적으로는 주변 환경의 감지를 위한 딥 뉴럴 네트워크 적용, 3D 환경 파악, HD맵 상에서 차량 스스로의 위치 파악, 주변 사물의 행동 및 위치 예측, 그리고 차량 동역학 및 안전 주행 경로의 연산 등을 꼽을 수 있다고 엔비디아는 전했다.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