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오늘의 IT소식] 2/20 SKT, MWC 2017에서 360도 실시간 중계 공개 등

강덕원

[IT동아]

SKT, MWC2017에서 360 VR 생방송 서비스 '360 Live VR' 공개

SK텔레콤(사장 박정호)이 오는 27일부터 나흘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obile World Congress; MWC) 2017'에서 360 VR 생방송 서비스 ‘'60 Live VR'을 선보인다.

360 Live VR은 360도 화면을 제공하는 생방송 플랫폼이다. 360도 화면을 동시에 제공하기 위해 총 6개 카메라 화면을 송출해 전송 용량이 크다. 때문에 360 Live VR은 초고용량 무선 데이터를 전송할 수 있는 5G시대를 맞아 활성화될 서비스로 기대되고 있다.

SKT, MWC2017에서 360 VR 생방송 서비스 '360 Live VR' 공개

또한, 360 Live VR 시청자들은 현장에 있는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다. UHD 화면을 머리에 쓰는 디스플레이 기기(HMD, Head Mounted Display)의 움직임 감지 센서(모션 트래커)에 따라 개인 맞춤형으로 제공하기 때문. 방송 화면의 선택권이 방송사에서 시청자로 이동하게 된다. 예를 들어, 스피드 스케이팅 경기를 생방송으로 시청할 때 1위 선수를 중심으로 경기를 볼 수도 있지만, 순위와 관계 없이 우리나라 대표 선수를 따라가며 시청할 수도 있다.

아이스하키 경기도 공의 움직임을 쫓아 시청하는 것이 일반적이었지만, 마치 감독이 된 것처럼 전체적인 공격과 수비의 움직임을 파악하며 경기를 볼 수도 있다. 야구 경기를 시청할 때 시합은 안보고 치어리더만 바라보는 것도 가능하다.

SK텔레콤은 360 Live VR을 공개하며 장점 4가지를 내세웠다. 첫째, 선명한 화질이다. 360 VR 화면을 제공하기 위해 총 6개의 방송 카메라 화면을 붙여야 하는데, 접합 부분이 어긋나거나 뿌옇게 보이기 쉽다. SK텔레콤은 정교한 화면 접합 기술을 자체 개발해 선명한 화면(초당 60프레임)을 제공한다.

둘째, 적은 전송 용량이다. 일반 방송의 경우 적어도 4Mbps로 전송되어야 하는데, 360 VR 방송은 4배 많은 16Mbps를 필요로 한다. 하지만, 360 Live VR은 6Mbps만으로도 서비스할 수 있어 필요 전송 용량을 60% 이상 줄였다. 화질을 유지하면서도 용량을 줄인 원리는 '화질 분리'다. 시청중인 화면만 고화질로 제공하고, 보이지 않는 나머지 화면은 저화질로 전송하는 방식이다.

셋째, 실시간 모바일 스트리밍 지연 시간을 5초 이내로 단축했다. 이는 SK텔레콤이 개발한 차세대 모바일 스트리밍 기술이다. 일반적으로 활용되는 기존 기술을 적용할 경우 360 VR 등 모바일 생방송에는 20초 정도의 지연 시간이 발생한다.

마지막으로, 실감 음향 기술을 적용한 3D 오디오를 적용했다. 시청자 시선에 따라 변화하는 소리를 VR을 통해 느낄 수 있다. 예를 들어, 아이스하키 경기를 정면으로 지켜보면 선수들이 움직이는 소리가 크게 들리지만, 오른쪽으로 고개를 돌려 관중석을 바라보면 경기하는 소리는 왼쪽에서만 크게 들리고 오른쪽은 관중석의 함성 소리가 더 크게 들린다.

SKT, MWC2017에서 360 VR 생방송 서비스 '360 Live VR' 공개

360 Live VR은 올해 상반기 B2B시장에서 우선 상용화할 예정이며, 3D 오디오 기술 적용은 하반기 중 가능할 전망이다.

SK텔레콤은 New 미디어 생태계 조성을 위해 올해 상반기 중 API를 공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API를 공개하면 관련 장비를 구비할 경우 콘텐츠 제작사나 개인도 360 Live VR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다. 또한, MWC전시 현장을 직접 360 VR 카메라로 촬영해 Oksusu, 페이스북, 유투브 등을 통해 실시간 및 VoD로 제공할 계획이다.

LG전자, 스마트TV UL 사이버 보안평가 프로그램 'CAP' 인증 획득

LG전자가 웹OS 스마트TV의 사이버 보안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글로벌 안전규격 개발 및 인증 기관인 'UL(Underwriters Laboratories)'로부터 스마트 TV 플랫폼 '웹OS 3.5'에 대한 사이버 보안 인증규격 'CAP(Cybersecurity Assurance Program, UL2900-1 CWE/SANS Top 25 조건)'를 획득했다. 스마트TV 가운데 UL CAP 인증을 받은 것은 LG전자가 처음이다.

LG전자, 스마트TV UL 사이버 보안평가 프로그램 'CAP' 인증 획득

UL의 사이버 보안평가 프로그램 CAP는 시스템의 소프트웨어 보안 취약도와 해킹 위협에 대한 보안 수준 등 잠재적인 사이버 보안 문제를 평가한다. UL은 LG전자 스마트TV의 '해킹방어 능력', '데이터 암호화', '보안설계 및 알고리즘 안전성' 등을 평가해 이번 인증을 수여했다.

LG전자 웹OS 3.5 스마트 TV는 악성 앱 설치를 차단하며, 해킹 등으로부터 스마트TV를 보호할 수 있는 보안 솔루션을 탑재했다. TV와 서버간 보안 전송 기술을 적용해 데이터를 보호한다. 또한, 개발자의 저작권을 보호할 수 있는 기술도 탑재했다. 예를 들어, LG 앱장터에 등록되는 모든 앱은 LG 스마트 TV에서만 작동하도록 암호화 돼, 불법복제를 할 수 없다.

벅스, 페이코와 함께 음악 이용권 할인 실시

(주)벅스(대표 양주일)가 NHN엔터테인먼트의 간편결제 서비스 페이코(PAYCO)와 함께 음악 이용권 할인 정책을 시작한다. 이번 정책 시행으로 이용자들은 추가 할인 금액으로 음악을 즐기고, 다양한 부가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벅스는 자사의 음악 상품을 페이코로 자동 결제하면 30% 추가 할인을 적용한다. 자동 결제 시 주어졌던 '첫 3개월 할인'에 중복 반영하며, 연 3회 사용할 수 있다. 벅스의 음악 상품 '듣기+스마트폰 저장'을 페이코로 자동 결제할 경우, 정상가 월 9,900원에서 자동 결제 할인과 페이코 추가 할인을 적용할 경우, 월 3,100원에 이용할 수 있다.

한편, 벅스 자동 결제 회원이면 누구나 '벅스 멤버십 라운지'를 이용할 수 있다. 쇼핑몰 방식으로 음향기기를 비롯한 다양한 생활용품을 할인 제공하는 공간이다. 스타벅스, 커피빈, 투썸플레이스 등 커피 전문점 20% 할인 혜택과 매달 벅스에서 선정한 5곡의 고음질 FLAC(Free Lossless Audio Codec) 음원을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다.

베스핀글로벌, 무료 클라우드 컨설팅 제공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 전문기업인 베스핀글로벌은 오는 2월 21일, 코엑스 컨벤션 그랜드 볼룸에서 개최되는 ‘MS 애저 코리아 라이브(Microsoft Azure Korea Live)’ 행사에 부스를 오픈하고 클라우드 도입을 고려하는 기업 대상으로 무료 컨설팅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삼성전자, LG유플러스, HPE와 함께 플래티넘 파트너로 선정된 베스핀글로벌은 국내시장을 타깃으로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클라우드 글로벌 기업들과 베스트 파트너십을 맺고 기업의 ‘Digital Transformation’ 에 대한 대응방안을 모색하고 기업별 맞춤 컨설팅을 진행해 오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별도 상담 부스를 운영하여 클라우드 도입, 중국 진출과 중국 내 인프라 구축 등을 고민하는 기업 대상으로 무료 컨설팅을 제공한다. 특히, 이번에 공개되는 MS의 클라우드 전략과 하이브리드 기술, 국내 데이터센터 서비스 등에 맞춰 클라우드로 전환하고자 하는 참가 기업에 베스핀글로벌의 ▲클라우드 매니지드 서비스 ▲마이그레이션 서비스 ▲중국 내 인프라 구축 컨설팅 ▲BSP(Bespin Service Platform)를 통한 운영관리 최적화 전략도 함께 소개할 계획이다.

강종호 베스핀글로벌의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이번 행사에 클라우드 도입과 전환에 관심있는 기업들이 대거 참가하는 만큼 글로벌 인프라와 경험, 최고의 운영 인력을 갖춘 베스핀글로벌의 노하우가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슈피겐코리아, '임직원과 함께' 창립 8주년 맞이 기념행사 개최

슈피겐코리아가 창립 8주년을 맞아 임직원과 함께하는 기념행사를 열었다. 슈피겐코리아는 지난 17일, 롯데시네마 가산점 1개관을 빌려 임직원 1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8주년 창립기념 행사를 진행했다. 극장 무대 입구에는 슈피겐코리아 8주년을 기념하는 인스타그램 판넬로 포토존을 마련했고, 무대에는 8단 스티로폼 케이크와 함께 슈피겐 대표 제품을 전시했다. 이날 약 1시간 가량 진행한 창립기념 행사는 신입사원 이름 맞추기, 사내 동호회 소개, 장기근속자 시상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으며, 네이버 기부 포털 '해피빈'을 통한 추가 기부 프로그램의 운영계획도 발표했다.

슈피겐 창립 8주년 기념행사

슈피겐코리아 최철규 본부장은 "이번 창립 8주년 행사에서는 임직원의 노고를 치하하고, 임직원과 소통하려는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했다"며 "오늘 행사를 통해 임직원 모두가 슈피겐코리아의 주인공이라는 자부심을 갖도록 한층 결속력을 다지고, 항상 머물지 않고 정진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슈피겐코리아는 20일부터 22일까지3일간 공식 온라인쇼핑몰(www.spigen.co.kr)에서 창립 8주년 기념 전제품 50%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글 / IT동아 강덕원 (campus@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