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오늘의 IT소식] 2/17 LG 노트북 '올데이' 그램, 18시간 이상 동영상 작업도 거뜬 등

이문규

[IT동아]

LG 노트북 '올데이' 그램, 18시간 이상 동영상 작업도 거뜬

LG전자가 최대 24시간 동안 연속 사용할 수 있는 LG 노트북 '올데이' 그램의 배터리 성능을 강조한 동영상을 공개했다. (https://youtu.be/cA6H9EEQbLk)

LG 올데이 그램, 18시간 동영상 작업 처리

LG전자는 애니메이션 아티스트 5명과 함께 13.3인치 LG 올데이 그램으로 애니메이션 제작에 도전했다. LG 올데이 그램은 전원 공급 없이 배터리만으로 약 18시간 동안 이어진 작업을 버텼다. 휴식 시간을 포함하면 총 24시간 동안 작동됐다. LG전자는 유튜브 등에 애니메이션 제작 과정을 압축한 동영상을 공개했다.

아티스트 5인은 LG 올데이 그램 한 대를 번갈아 사용하며, 약 200 장의 그림을 만들고 이어 붙여 애니메이션을 제작했다. 작품 내용은 주인공이 하루 종일 LG 올데이 그램을 사용하면서 돌아다니는 여정을 담았다. 기존 노트북 제품보다 2배가 넘는 사용시간으로 출시되자마자 큰 관심을 끌고 있다. LG전자가 올해 들어 판매한 LG 그램 노트북 중 올데이 그램 판매 비중이 90%에 이른다.

LG 올데이 그램은 13.3인치, 14인치, 15.6인치별로 각각 최대 24, 23, 22시간 동안 사용(모바일마크2007 기준)이 가능하다. 기존 제품과 비교하면 2배가 넘는다. 13.3인치 제품 기준으로 동영상도 최대 17시간 동안 연속으로 재생할 수 있다. 인천-뉴욕행 비행기에서 비행 시간 내내 충전 걱정 없이 영화를 보거나 업무를 처리할 수 있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HE마케팅FD 손대기 담당은 "하루 종일 사용 가능한 LG 올데이 그램으로 침체된 노트북 시장에 돌풍을 이어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소니코리아, 블루투스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정품 등록 이벤트 실시

소니코리아가 오늘부터 3월 31일까지 HRA 블루투스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MDR-1000X'와 'h.ear on Wireless NC(히어 온 와이어리스 엔씨)'의 정품 등록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벤트 기간 내 해당 제품을 구매한 후 소니코리아 고객지원 홈페이지에서 정품 등록 및 사은품 신청을 완료하면, 추첨을 통해 300만 원 상당의 뉴욕 여행 티켓(1명, 인터파크 여행 상품권), 소니 풀프레임 미러리스 카메라 a7 IIK(1명), 소니 하이엔드 카메라 RX100 V(1명) 등 푸짐한 경품을 증정한다. 또한, 이벤트 참여 시 10,000mAh 휴대용 보조 배터리 CP-V10A 또는 블랙 메탈 헤드폰 스탠드 중 원하는 사은품을 선택해서 받을 수 있다.

소니코리아, 블루투스 노이즈 캔슬링 헤드폰 정품 등록 이벤트 실시

이외에도 소니코리아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해당 이벤트 소식을 공유하고, 댓글을 작성한 사람 중 1명을 추첨해 'MDR-1000X'를 증정하는 온라인 이벤트도 함께 실시한다.

소니코리아 관계자는 "소니는 헤드폰 기술에 대한 연구뿐만 아니라 음악을 듣는 환경에 대해 지속적으로 연구개발을 진행했다. 고품질 사운드는 물론, 노이즈 캔슬링 기술을 탑재한 소니 헤드폰을 통해 더 많은 고객이 음악 감상 경험을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번 정품 등록 이벤트 및 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소니스토어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 2월 18일 통합 '카카오TV' 서비스 출범

카카오(대표 임지훈)가 2월 18일, '다음tv팟'과 ‘카카오TV' 플랫폼을 통합하고, 서비스명을 카카오TV로 일원화한다. 이번 서비스 통합을 통해 카카오는 카카오TV를 PC와 모바일, 포털 다음과 카카오톡을 아우르는 통합 동영상 플랫폼으로 강화할 방침이다.

카카오TV는 기존 두 서비스의 콘텐츠 리소스와 플랫폼 경쟁력을 하나로 모았다. 이용자들은 카카오TV PC웹과 모바일웹뿐 아니라 카카오톡에서도 라이브 방송과 VOD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월간 이용자(MAU) 4,200만 명을 보유한 카카오톡과 2,600만 명의 카카오톡 채널, 2,700만의 포털 다음이 모두 동영상을 유통한다.

카카오, 2월 18일 통합 '카카오TV' 서비스 출범

카카오TV는 카카오톡의 새로운 플러스 친구와 연동된다. 카카오TV 이용자는 카카오톡에서 동영상 채널을 플러스친구로 추가하면 간편하게 해당 채널의 라이브 방송과 업데이트된 영상을 카카오톡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라이브가 시작되면 카카오톡 채팅탭 채팅방 이름 옆에 'LIVE' 뱃지가 표시되고 이용자는 채팅방에서 바로 라이브 방송을 즐길 수 있다. VOD 영상도 카카오톡 메시지를 통해 받거나 플러스 친구 소식을 통해 바로 확인하고 재생할 수 있다.

새롭게 출범하는 카카오TV를 통해 대도서관, 윰댕, 도티, 잠뜰, 밴쯔, 허팝, 김이브, 디바제시카, 이사배, 조섭, 유준호, 안재억, 소프, 울산큰고래 등 국내 정상급 크리에이터들이 카카오TV PD(Play Director)로 참여할 예정이다. 또한 박성광, 박영진, 정태호 등 개그맨들이 주축이 된 개라방(개그맨들의 라이브 방송국)도 카카오TV에 참여한다.

카카오TV PD들은 카카오TV와 연결된 '비디오 스테이션'을 통해 동영상을 관리할 수 있다. '비디오 스테이션'은 팟플레이어와도 연결되어 라이브 방송 히스토리를 관리할 수 있으며, 콘텐츠 통계 등을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수익 관리 플랫폼 '비즈 스테이션'을 통해 PD들이 직접 자신의 동영상과 라이브 방송에 간편하게 광고를 적용하거나 후원받기를 설정하고 수입 및 정산 내역을 한눈에 볼 수 있다.

카카오TV는 상반기 내 '카카오TV 라이브'앱에서만 가능한 PD 후원하기 기능을 카카오톡으로도 확장한다. 자신의 스마트폰으로 누구나 실시간 방송을 할 수 있는 모바일 개인방송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한편 기존 tv팟에 영상이나 캐쉬를 보유한 이용자들은 카카오 계정 연동 후 이관 신청을 통해 자신이 보유한 모든 영상과 충전 금액을 카카오TV로 옮겨올 수 있다.

글 / IT동아 이문규 (munch@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