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소니, 스포츠 스마트웨어 '스마트 B-트레이너' 출시

김영우

[IT동아 김영우 기자] 소니코리아(대표 모리모토 오사무, www.sony.co.kr)가 스포츠 스마트웨어 '스마트 B-트레이너(Smart B-Trainer)'를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소니 스마트 B-트레이너

43g 초경량의 넥밴드 스타일로 선보이는 스마트 B-트레이너는 심장 박동수를 기반으로 음악을 재생할 뿐만 아니라 실시간 음성 안내를 통해 다양한 훈련 계획을 도와주고, 운동을 할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는 스포츠 스마트웨어이다.

심박계, 가속도계, GPS, 나침반, 회전나침반(자이로스코프), 기압계와 같은 러닝에 필요한 6개 센서를 탑재한 스마트 B-트레이너는 스마트폰 없이도 하나의 기기로 경로, 속도, 칼로리, 거리, 시간, 고도, 심박수(맥박수 측정을 통해 계산), 걸음수, 보폭, 피치, 페이스 등 총 11가지 유형의 운동 기록을 실시간으로 측정하고 기록한다.

또한 스마트 B-트레이너는 운동 중 사용자의 심장 박동수를 측정해 효율적인 운동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자동으로 음악을 선곡하는 '다이내믹 음악 재생 기능'을 지원한다. 심박수가 미리 설정된 사용자의 예상 목표보다 높은 경우에는 느린 템포의 곡을, 목표 속도보다 심박수가 낮은 경우에는 빠른 템포의 곡을 자동 재생하여 운동 속도를 조절한다.

스마트 B-트레이너는 스마트폰, 태블릿 등 타기기와의 손쉬운 연결을 돕는 원터치 NFC(근거리무선통신) 기능과 블루투스 4.0 버전을 지원한다. 또한, 16GB 내장 메모리를 통해 음악을 저장하고 들을 수 있으며, 스마트폰 등과의 블루투스 연결을 통해 스트리밍 서비스를 이용하거나 통화도 가능하다. 또한 수심 2m 이내의 담수에서 30분 동안 견디는 IPX5/8 방수 기능을 탑재했다.

블랙, 블루, 핑크, 화이트, 옐로우 총 5종으로 출시되는 스마트 B-트레이너는 1회 충전 시 트레이닝 모드 최대 3시간, 음악 재생 모드 최대 6시간 사용이 가능하며, 가격은 29만 9,000원이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소니스토어 온라인(store.sony.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