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대도서관과 씬님, 유튜브 크리에이터 홍보 캠페인 대상자 선정

강일용

[IT동아 강일용 기자] '온라인계의 유재석'이라고 불리는 '대도서관'(본명 나동현)'과 '뷰티 엔터테인먼트'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크리에이터 '씬님(본명 박수혜)'이 국내에서 최초로 진행되는 '유튜브 크리에이터 홍보 캠페인'에 선정됐다.

대도서관, 씬님

유튜브 크리에이터 홍보 캠페인은 유튜브가 콘텐츠 생태계의 중요한 축인 크리에이터를 지원하는 취지로 진행하고 있는 행사다. 인기 크리에이터를 선정해 이들의 대중적인 인지도를 확대하고 더욱 다양한 기회를 창출할 수 있도록 돕는 캠페인이다. 이 캠페인은 글로벌에서 2014년에 처음 도입됐으며, 국내에서는 대도서관과 씬님이 최초 대상자로 선정됐다.  

대도서관과 씬님은 CJ E&M의 MCN(Multi Channel Networks) 사업브랜드 '다이아TV'의 대표적인 크리에이터다. 대도서관은 게임, 애견 등 다양한 콘텐츠를 맛깔나게 중계하는 크리에이터로, 현재 백만 명 이상의 채널 구독자수를 보유하며 독보적인 팬덤을 통해 다양한 사용자로 입지를 넓히고 있다. 씬님 또한 '뷰티 엔터테인먼트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하며 국내는 물론 해외 사용자들까지도 팬으로 구독자화 하고 있는 화제의 뷰티 크리에이터다.

유튜브 관계자는 "분야별 대표 크리에이터로 성장한 이 둘의 공통점은 유튜브 상에서 자신만의 전문성에 기반한 양질의 콘텐츠를 공유하고 독보적인 팬덤을 구축했다는 것, 더불어 전업 유튜브 크리에이터로서 새로운 커리어를 개척했다는 점이다"고 전했다.

한편, 오는 9월 21일까지 이태원, 강남, 동대문 등 트렌드를 이끌어 가는 서울의 주요 지역 별 옥외 포스터, 그리고 다양한 온라인 채널 광고를 통해 대도서관과 '씬님'의 모습을 만나볼 수 있다.

* MCN (Multi-Channel Networks) 이란?
온라인 동영상 채널에서 활동하는 1인 혹은 중소 크리에이터들과 제휴하여 이들에게 마케팅, 저작권 관리, 콘텐츠 유통 등 다양한 분야를 지원하고, 이들과 광고 수익을 나누는 신종 콘텐츠 사업을 뜻한다. 유튜브, 아프리카TV, 트위치 등 다양한 MCN 사업자가 존재한다.

글 / IT동아 강일용(zero@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