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BMW i3, 서울시 전기차 민간보급 사업 신청자 424명 지원

강형석

BMW i3

[IT동아 강형석 기자] BMW 코리아(대표 김효준)는 서울시가 진행하는 '2015년도 전기차 민간보급 사업 공모'에서 자사 전기차 BMW i3의 신청자 수가 424명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총 821명이 이번 서울시 전기차 보급사업 중 전기승용차 부문에 신청한 가운데, 이 중 약 51.6%인 424명이 BMW i3를 신청해 진행 브랜드 중 가장 신청자가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시는 '2015년도 전기차 민간보급 사업 공모' 대상자 565명(전기승용차 510대, 전기트럭 35대, 전기이륜차 20대)을 선정하기 위한 공개 추첨을 오는 7월 3일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대상자에게 전기차 1대당 구입비 전기승용차 1,500~2,000만 원(지원 분야별 차등), 전기트럭 1,800만 원, 전기이륜차 250만 원, 충전기 설치비 최대 600만 원까지 지원한다.

BMW 코리아는 이번 서울시 전기차 보급사업을 통해 i3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먼저 영종도 'BMW 드라이빙 센터' 이용권과 1박 2일 호텔 숙박권을 기본 제공하며, 지난해에 이어 올해 서울시 전기차 보급사업에 참여한 신청자 중 이번에 첫 당첨된 BMW i3 구매 고객에게는 BMW i 라이프스타일 상품 패키지를 추가 증정한다.

이 외에도 서울시 전기차 보급사업을 통해 BMW i3를 구입한 고객 대상으로 럭키 드로우 이벤트를 진행, 추첨을 통해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스포츠카 BMW i8 1박 2일 시승권, BMW i 라이프스타일 상품 패키지, BMW i 모바일 폰케이스 등을 증정한다.

글 / IT동아 강형석 (redbk@itdonga.com)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