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 DONGA

MS, 윈도10용 차세대 웹브라우저 '엣지' 정식 공개

김영우

[IT동아 김영우 기자] 마이크로소프트가 윈도10용 차세대 인터넷 브라우저인 '마이크로소프트 엣지(Microsoft Edge: 코드명 프로젝트 스파르탄)'를 4일 공개했다.

MS 엣지

마이크로소프트 엣지는 기존 제품 대비 가볍고 빠르며 광범위한 웹 표준을 지원하는 브라우저로, 보다 새롭고 심플해졌다. 더불어, 데스크탑은 물론 모바일폰, 태블릿, 노트북, 엑스박스원에 이르기까지 보다 다양한 윈도10 플랫폼에서 사용하기에 최적화되어 있다.

엣지는 초기 시작 시 뉴스, 추천 앱, 오늘의 날씨, 스포츠 경기 결과 등 보다 개인화된 형태로 사용자에게 최적화된 정보를 제공한다. 웹 서핑을 하다가 페이지 위에 디지털 잉크 방식으로 필기하거나 그림을 그려서 다른 사용자와 쉽게 공유할 수도 있다. 또한 웹 브라우저에 다양한 기능을 추가할 수 있는 확장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이 확장 프로그램은 자바 스크립트 및 HTML 기반이기 때문에 개발자들이 기존의 확장 프로그램을 손쉽게 엣지용으로 전환할 수 있다. 음성 개인 비서인 코타나(Cortana)가 지원되는 것도 큰 특징이다.

윈도10 사용자는 엣지와 IE(인터넷 익스플로러) 11 중 필요에 따라 원하는 브라우저를 사용할 수 있다. 모바일 및 클라우드 환경에서 더욱 가볍고 빠르게 인터넷을 탐색하기 원하는 사용자는 마이크로소프트 엣지를, 기존의 호환성 유지가 중요한 사용자는 IE 11를 사용하는 것이 좋다.

한편, 2016년 1월 12일부터 IE는 각 운영체제에 맞는 최신 버전에 대해서만 기술 지원 및 보안 업데이트가 제공될 예정이다. 최신 버전은 각각 윈도 비스타 SP2는 IE 9, 윈도 7 SP1 및 윈도 8.1 버전은 IE 11, 윈도 서버 2008 SP2는 IE 9, 윈도 서버 2008 R2 SP1은 IE11, 윈도 서버 2012는 IE 10, 윈도 서버 2012 R2는 IE 11가 해당되며, 이하 버전은 지원이 종료된다. 지원이 종료되면 추가 업데이트, 온라인 기술 지원, 추가로 발견된 취약성에 대안 보안 패치가 이루어지지 않으므로 향후 각종 보안 위협에 노출될 가능성이 높아질 것으로 우려된다. 이에 따라, 각 운영체제에 맞는 최신 브라우저로 업그레이드 하는 것이 좋다.

글 / IT동아 김영우(pengo@itdonga.com)

이전 다음